예능

엑스포츠뉴스

"소녀시대, '아는형님' 나온다더니 '유퀴즈' 유재석 옆에.." 임윤아의 약속 [전일야화]

조혜진 입력 2021. 09. 26. 07:00

기사 도구 모음

임윤아가 소녀시대 멤버들과의 '아는 형님' 출연을 약속했다.

25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는 배우 임윤아와 박정민이 전학생으로 출연했다.

이에 임윤아는 "내년엔 15주년이니까 더 기념적일 때 2022년 8월, 15주년에는 멤버들이랑 '아는 형님'에 꼭 나와 볼게"라고 이야기했다.

형님들은 임윤아에게도 "조정석 대 박정민"을 물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임윤아가 소녀시대 멤버들과의 ‘아는 형님’ 출연을 약속했다.

25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는 배우 임윤아와 박정민이 전학생으로 출연했다.

이날 임윤아는 교우관계에 ‘아는 형님은 내 친구’라고 적어 눈길을 끌었다. 그는 “‘엑시트’ 때도 그렇고 (소녀시대) 멤버들이랑 나왔을 때도 그렇고 꾸준히 그 자리에 있어줘서 좋은 것 같다”고 이야기해 형님들을 감동하게 했다.

강호동은 “얼마 전 티파니 전학 왔을 때 완전체 이야기를 했다”고 했다. 티파니는 출연 당시 ‘아는 형님’에서 (소녀시대의) 데뷔 기념 생일 파티를 하면 좋을 것 같다는 바람을 전했던 바. 김희철은 “그런데 ‘유퀴즈’ 나갔다. 재석이 형이랑 있었다”고 했고, 서장훈은 “이건 슬픈 일이다”라며 섭섭함을 표했다.

이에 임윤아는 “내년엔 15주년이니까 더 기념적일 때 2022년 8월, 15주년에는 멤버들이랑 ‘아는 형님’에 꼭 나와 볼게”라고 이야기했다.

또한 박정민은 교우관계에 ‘나의스타 윤아’라고 적었다. 그는 “정말 광팬이었다. 군대에 있을 때 데뷔를 했다. 소녀시대 나오는 가요 프로그램 할 때는 막사에서 족구도 안 하고 조용했다. 소녀시대 무대가 나오면 막사가 흔들릴 정도였다. 기상나팔도 소녀시대 노래였다. ‘다시 만난 세계’, ‘만약에’ 이런 거였다”고 말했다.

“원픽은 누구였냐”는 물음에 잠깐의 정적 후, 박정민은 윤아를 꼽았다. 이에 두 번째로는 누구였냐고 묻자 눈치를 보던 박정민은 “태연 씨 좋아했다”고 밝혔다. 이에 임윤아는 “두 번째가 첫 번째인 거다”라고 장난치다가도, “엄청 좋아해줬다. 현장에서도 챙겨주고”라고 고마움을 전하기도 했다.

형님들은 임윤아에게도 “조정석 대 박정민”을 물었다. 영화 ‘엑시트’ 때 호흡을 맞췄던 조정석과 최근 개봉한 ‘기적’의 박정민을 묻는 질문에 임윤아는 주저 없이 박정민을 택했다. 그는 “난 현재에 충실하다. 영화가 개봉했다”는 센스 있는 대답으로 박수를 받았다.

사진=JTBC 방송화면

조혜진 기자 jinhyejo@xportsnews.com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