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스타뉴스

'뭉찬' 안정환, 김준호 득남에 미니 유니폼 선물 "완전 귀여워"

이시호 인턴기자 입력 2021. 12. 05. 20:12

기사 도구 모음

'뭉찬' 감독 안정환이 전 펜싱선수 김준호의 득남을 축하했다.

5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뭉쳐야 찬다2'에서는 펜싱 금메달리스트 김준호의 득남 소식이 공개됐다.

김준호는 "아들이고, 아직은 잘 모르겠지만 보통 아들은 엄마 닮는다고 한다더라"고 말했는데, 김동현은 이에 "우리 아들은 나랑 똑같던데"라며 삼대째 강력한 유전자를 언급해 웃음을 자아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타뉴스 이시호 인턴기자]
/사진=JTBC '뭉쳐야 찬다2' 방송 화면 캡처

'뭉찬' 감독 안정환이 전 펜싱선수 김준호의 득남을 축하했다.

5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뭉쳐야 찬다2'에서는 펜싱 금메달리스트 김준호의 득남 소식이 공개됐다.

이날 김성주는 "아기 아빠가 되신 분이 있다"며 김준호를 주목했다. 김준호는 "아들이고, 아직은 잘 모르겠지만 보통 아들은 엄마 닮는다고 한다더라"고 말했는데, 김동현은 이에 "우리 아들은 나랑 똑같던데"라며 삼대째 강력한 유전자를 언급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안정환은 김준호에게 "아이 태어났다는데 그냥 있을 수 없었다. 경조사 챙기기로 했으니 회비로 마련했다"라며 빨간색 상자를 안겼다. 멤버들은 소꿈이만을 위한 귀여운 유니폼에 감탄했고 박태환은 "시중에서 구할 수 없는 거라 더 귀한 거다"고 덧붙였다.

이시호 기자 star@mtstarnews.com

이시호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