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엑스포츠뉴스

[단독] 아이유, 어린이날 맞아 또 1억원 기부..5년간 8억원 이상 후원

전아람 입력 2020.05.04. 15:48

가수 겸 배우 아이유(본명 이지은)가 어린이날을 맞아 1억 원을 기부했다.

아이유가 기부한 후원금은 저소득층 가정과 조손가정 아이들의 학습비로 쓰여질 예정이다.

아이유는 지난 2015년부터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인연을 맺고 꾸준히 후원하고 있다.

어린이날이나 연말 등 5년 간 지속적으로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을 통해 총 11회 후원했으며, 그동안 아이유가 후원한 금액은 총 8억 2천 여 만원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가수 겸 배우 아이유(본명 이지은)가 어린이날을 맞아 1억 원을 기부했다.

4일 엑스포츠뉴스 취재 결과, 아이유는 어린이날을 앞두고 아동복지기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을 통해 1억 원을 기탁했다. 아이유가 기부한 후원금은 저소득층 가정과 조손가정 아이들의 학습비로 쓰여질 예정이다.

아이유는 지난 2015년부터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인연을 맺고 꾸준히 후원하고 있다. 어린이날이나 연말 등 5년 간 지속적으로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을 통해 총 11회 후원했으며, 그동안 아이유가 후원한 금액은 총 8억 2천 여 만원이다.

코로나19 감염이 크게 확산된 지난 3월에는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와 대한의사협회, 자신의 사무실이 있는 경기 과천시, 자신이 거추하는 서초구 등 다양한 기부처를 통해 총 2억 8천만 원을 기부하며 '기부천사' 면모를 드러내기도.

데뷔 이후 꾸준히 선한 영향력을 실천해온 아이유는 지난해 미국 경제지 포브스가 뽑은 '올해의 아시아 기부 영웅 30인' 명단에 이름을 올리며 국내 연예계를 대표하는 기부의 아이콘으로 귀감이 되고 있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