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김현중 안방복귀작 '시간이 멈추는 그때' 내달 방송

입력 2018.09.28. 11:29

가수 겸 배우 김현중(32)이 KBS W 수목극 '시간이 멈추는 그때'로 4년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한다.

KBS W는 새 수목극 '시간이 멈추는 그때'에 김현중과 안지현, 인교진이 출연한다고 28일 밝혔다.

총 12부작 사전제작 드라마인 '시간이 멈추는 그때'는 시간을 멈출 수 있는 능력자인 준우가 무늬만 '갑'인 건물주 김선아를 만나 삶의 의미를 찾아가는 판타지 로맨스다.

김현중이 준우 역을, 안지현이 김선아를 연기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키이스트, 쿰 엔터테인먼트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가수 겸 배우 김현중(32)이 KBS W 수목극 '시간이 멈추는 그때'로 4년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한다.

KBS W는 새 수목극 '시간이 멈추는 그때'에 김현중과 안지현, 인교진이 출연한다고 28일 밝혔다.

총 12부작 사전제작 드라마인 '시간이 멈추는 그때'는 시간을 멈출 수 있는 능력자인 준우가 무늬만 '갑'인 건물주 김선아를 만나 삶의 의미를 찾아가는 판타지 로맨스다.

김현중이 준우 역을, 안지현이 김선아를 연기한다. 인교진은 미스터리에 둘러싸인 신의 하수인 명운 역을 맡는다.

오는 10월 24일 밤 11시 첫 방송.

dylee@yna.co.kr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