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OSEN

차인표, "♥신애라에 1일 5번 이상 사랑 표현, 이겨본 적 없다" ('미우새')[종합]

전미용 입력 2021. 01. 24. 22:17

기사 도구 모음

차인표가 신애라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서장훈은 트레이드 마크였던 손가락을 흔들며 '사랑을 그대 품안에'서의 차인표를 재연했다.

신동엽은 "신애라 씨가 여기 다녀가셨는데 나온다니까 뭐라고 조언했냐"고 묻자차인표는 "워낙 어머님이 잘해주신다고.. 또 조명 팀이랑 카메라 팀이 워낙 잘해서 화면에 잘 나온다고 했다. 저도 기대하고 왔다"라고 대답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전미용 기자] 차인표가 신애라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24일 방송된 SBS 예능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이날 차인표가 게스트로 등장했다. 

이날 신동엽은 과거 뉴스에도 나올 정도로 굉장히 인기가 많았다고 설명했다.  서장훈은 트레이드 마크였던 손가락을 흔들며 '사랑을 그대 품안에'서의 차인표를 재연했다. 이에 차인표는 "생각보다 손가락이 짧다"라고 이야기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동엽은 "신애라 씨가 여기 다녀가셨는데 나온다니까 뭐라고 조언했냐"고 묻자차인표는 "워낙 어머님이 잘해주신다고.. 또 조명 팀이랑 카메라 팀이 워낙 잘해서 화면에 잘 나온다고 했다. 저도 기대하고 왔다"라고 대답했다. 

이어 신동엽은 "사랑한다는 말을 5번 이상 하신다고 하던데"라고 질문했고 차인표는 "사랑한다는 말을 5번 이상 한다"고 대답했다. 이에 신동엽이 "전 요즘은 하루 10번은 못하는 거 같다"고 덧붙이자 차인표는 "아. 다시 생각해보니 저는 12번 정도"라고 말해 폭소케했다. 


이어 영화 '차인표는 차인표다'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서장훈은 "전에 신애라 씨 나왔을 때 통화하셨잖냐. 그때 사랑의 유효기간이한 사람이 눈을 감는 순간까지다? 그말 기억하시냐?"고 물었다. 그러자 차인표는 "말하시니까 기억이 난다. 정정해야할 것 같다. 둘 다 눈 감는 순간"이라고 대답했다. 

이어 "다시 태어난다면 신애라 씨와 결혼할 거냐"는 질문에 한참을 고민하다가 "저는 기독교인이라 다시 태어나는 걸 믿지 않는다"고 말했다. 

서장훈은 "남편은 결코 부인을 이길 수 없다?란 말을 했는데 진짜냐"라고 질문했다.  이에 차인표는 "부인은 적이 아니잖아요. 내 편이지. 같은 편이라 이기고 지고가 없지 않냐.그런 뜻으로 이야기했는데.. 그런 뜻으로 이해한 사람이 저밖에 없는 거 같다. 이런 뜻에서 저는 이긴 적이 없다"고 대답했다. 

차인표의 말에 "어떤 사람들은 적으로 생각하더라"고 말하며 미소지었다.  /jmiyong@osen.co.kr 

[사진] 방송화면 캡처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