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김현수 "펜트하우스 속 목소리 대역 실체, 서울대 음대 대학원생들"(티키타카)

박정민 입력 2021. 04. 12. 05:33

기사 도구 모음

'펜트하우스' 속 목소리 대역의 실체가 공개됐다.

4월 11일 방송된 SBS '티키타카'에 최예빈, 조수민, 김현수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김현수는 수준급 립싱크를 선보였고, 이를 본 김구라는 "진짜 90년대 걸그룹 같아"라고 감탄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들은 규현은 "이 실력으로 나온 거냐. 고등학생이 이렇게 잘 부르는 게 이상하지 않나"라고 말했고, 김현수는 "실제로 목소리 대역을 하신 분들이 서울대 음대 대학원생들이다"고 비하인드를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박정민 기자]

'펜트하우스' 속 목소리 대역의 실체가 공개됐다.

4월 11일 방송된 SBS '티키타카'에 최예빈, 조수민, 김현수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세 사람은 SBS 드라마 '펜트하우스'에서 성악 전공 설정이었다. 최예빈은 "저는 선생님께서 실제로 부르는 게 제일 비슷할 것 같다고 하셔서 배웠다"며 라이브를 선보여 놀라움을 안겼다.

김현수는 수준급 립싱크를 선보였고, 이를 본 김구라는 "진짜 90년대 걸그룹 같아"라고 감탄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들은 규현은 "이 실력으로 나온 거냐. 고등학생이 이렇게 잘 부르는 게 이상하지 않나"라고 말했고, 김현수는 "실제로 목소리 대역을 하신 분들이 서울대 음대 대학원생들이다"고 비하인드를 밝혔다.

(사진=SBS '티키타카' 캡처)

뉴스엔 박정민 odul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