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연예

OSEN

'10대 임신' 리얼리티 스타, 숨진 채 발견..26세 요절 [Oh!llywood]

최이정 입력 2022. 01. 17. 12:12 수정 2022. 01. 17. 12:16

기사 도구 모음

미국 리얼리티 프로그램 '16 그리고 임신(16 and Pregnant)'의 스타 조던 캐시마이어(Jordan Cashmyer)가 26세의 나이로 숨진 채 발견됐다고 데일리메일, 버라이어티 등 외신이 16일(현지시간)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조던 캐시마이어는 국 메릴랜드주에서 숨을 거뒀고 그의 사망은 현 약혼자 마이클 프랭크 쉐퍼가 세상을 떠난 지 몇 달만에 일어났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최나영 기자] 미국 리얼리티 프로그램 '16 그리고 임신(16 and Pregnant)'의 스타 조던 캐시마이어(Jordan Cashmyer)가 26세의 나이로 숨진 채 발견됐다고 데일리메일, 버라이어티 등 외신이 16일(현지시간)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조던 캐시마이어는 국 메릴랜드주에서 숨을 거뒀고 그의 사망은 현 약혼자 마이클 프랭크 쉐퍼가 세상을 떠난 지 몇 달만에 일어났다. 공식 사인은 알려지지 않았다.

고인의 아버지인 데니스 M 캐시마이어 주니어는 16일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딸의 비보를 전했다. 그는 조던 캐시마이어의 흑백 사진을 올리며 "어젯밤 나는 어느 부모도 원하지 않는 전화를 받았다. 사랑하는 나의 큰 딸 조던이 세상을 떠났는데, 그녀는 겨우 26살이었다. 우리는 정말 상심했다. 어떤 부모도 아이를 잃는 일을 겪지 말아야 한다"라고 적으며 슬픔을 내비쳤다.

MTV에서 방영된 '16 그리고 임신'은 임신한 10대들의 일상과 삶을 다루는 프로그램. 2014년, 조던 캐시마이어는 그의 전 남자친구인 데릭 테일러, 딸 제네비브 쉐이 테일러와 함께 이 시리즈에 출연해 유명세를 얻었다.

조던 캐시마이어의 부모는 딸과 의절하고 집에서 내쫓았고 남자친구인 테일러가 직업을 구하기를 거부한 후 부부는 노숙자가 되기도. 그리고 이 모습은 프로그램을 통해 전파를 탔다. 이 커플은 2014년 3월 아기가 태어나면서 헤어졌다. 

조던 캐시마이어는 이후 산후우울증을 앓았고 딸을 제대로 돌볼 수 없어 양쪽 부모가 후견인을 맡기도 했다. 그는 페이스북에 "더 이상 살 이유가 많지 않다"라는 글을 올리기도. 실제 극단적 시도를 한 것으로도 알려졌다.

조던 캐시마이어는 재활시설에도 입원했고 꾸준히 약물치료를 받았다. 하지만 2017년에는 마약 소지 혐의로 체포되기도 했다.

/nyc@osen.co.kr

[사진] 데니스 M 캐시마이어 주니어 페이스북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