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세계일보

장윤정 신곡 '돼지토끼' 뮤비 속 익숙한 이 캐릭터는 누구?..누리꾼 "완전 하영이잖아"

경예은 입력 2020. 11. 16. 17:03 수정 2020. 11. 17. 11:37

기사 도구 모음

  트로트 가수 장윤정(40)이 딸 하영이를 위해 만든 신곡 '돼지토끼'의 뮤직비디오 속 익숙한 비주얼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앞서 장윤정(사진)은 이번 신곡이 딸 하영이를 위한 헌정 곡이라고 밝힌 바 있다.

한편 16일 '돼지토끼' 뮤직비디오의 스틸컷이 일부 공개되자, 각종 포털 사이트 및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뮤직비디오의 주인공이 장윤정의 딸 하영이를 모티브로 제작된 것이 아니냐는 추측이 제기되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돼지토끼' MV 스틸컷(사진 왼쪽)과 장윤정 딸 도하영(사진 오른쪽)
 
트로트 가수 장윤정(40)이 딸 하영이를 위해 만든 신곡 '돼지토끼'의 뮤직비디오 속 익숙한 비주얼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장윤정은 오는 19일 정오 신곡 ‘돼지토끼’를 발매한다. 음원과 함께 공개될 뮤직비디오는 올 3D 애니메이션으로 제작되었으며 제작비만 5억원에 이르는 것으로 알려져 기대를 모으고 있다. 

‘돼지토끼’의 뮤직비디오는 완구회사 손오공의 창업주이자 초이 크리에이티브의 총감독 최신규가 제작을 맡았다. 

 
앞서 장윤정(사진)은 이번 신곡이 딸 하영이를 위한 헌정 곡이라고 밝힌 바 있다. 그는 신곡의 작사에 직접 참여하며 딸을 향한 넘치는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16일 ‘돼지토끼’ 뮤직비디오의 스틸컷이 일부 공개되자, 각종 포털 사이트 및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뮤직비디오의 주인공이 장윤정의 딸 하영이를 모티브로 제작된 것이 아니냐는 추측이 제기되고 있다. 

 
비교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완전 하영이잖아”, “충격적으로 귀엽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장윤정은 2013년 도경완 KBS 아나운서와 결혼해 슬하에 아들 연우와 딸 하영이를 두고 있다. 현재 연우와 하영이는 아버지 도경완과 함께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이다. 

경예은 온라인 뉴스 기자 bona@segye.com
사진=아이오케이컴퍼니,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캡처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