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스타투데이

여자친구 컴백쇼, 국내 최초 K팝 공연 VR-멀티뷰 생중계

이다겸 입력 2020. 11. 09. 10:00

기사 도구 모음

'더 쇼케이스│여자친구 컴백쇼 회: 발푸르기스의 밤'이 국내 최초 실시간 3D VR(가상현실)과 멀티뷰 중계로 선보인다.

9일 오후 8시 SBS MTV '더 쇼케이스│여자친구 컴백쇼 회: 발푸르기스의 밤' (THE SHOWCASE│GFRIEND COMEBACK SHOW 回:Walpurgis Night, 이하 여자친구 컴백쇼)가 MC 재재의 진행으로 생중계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더 쇼케이스│여자친구 컴백쇼 회: 발푸르기스의 밤’이 국내 최초 실시간 3D VR(가상현실)과 멀티뷰 중계로 선보인다.

9일 오후 8시 SBS MTV ‘더 쇼케이스│여자친구 컴백쇼 회: 발푸르기스의 밤’ (THE SHOWCASE│GFRIEND COMEBACK SHOW 回:Walpurgis Night, 이하 여자친구 컴백쇼)가 MC 재재의 진행으로 생중계된다.

이날 ‘여자친구 컴백쇼’에서 여자친구는 새 정규앨범 ‘회: 발푸르기스의 밤’의 ‘마고’(MAGO)를 비롯해 유닛곡 무대를 최초 공개하며 이번 앨범에 대한 소개와 계획 등 이야기도 나눈다.

특히 ‘여자친구 컴백쇼’는 처음부터 끝까지 3D VR로 구현하고 실시간 스티칭 및 입체 보정 기술을 적용해 입체감과 몰입도를 높일 계획이다. 3D VR 생중계는 그간 프로야구 등 스포츠 경기를 통해 선보인 적 있었으나 K-POP 공연 경우는 이번이 처음이다. 뿐만 아니라 멀티뷰 기술을 통해 본 방송과 내가 선택한 멤버 최대 3명을 동시에 감상할 수 있는 등 5G에 특화된 쇼를 즐길 수 있다.

연출을 맡은 김칠성 PD는 “여자친구가 ‘여자친구 컴백쇼’에서 새 앨범 무대를 처음 선보이는 만큼 다채로운 모습들을 준비했다”면서 “공연의 처음부터 끝까지 3D VR과 멀티뷰 등 5G 기술을 도입해 오프라인 공연의 현장감을 느끼실 수 있을 것이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여자친구 컴백쇼’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5G콘텐츠 플래그십 프로젝트 사업으로 방송통신발전기금을 지원받아 제작되며 9일 오후 8시 유튜브 THE K-POP, BigHit Labels과 V라이브 여자친구를 통해 라이브 스트리밍 되고 SBS MTV에서 생방송 된다. U+VR앱에서는 VR 생중계를, U+아이돌Live 앱에서는 멀티뷰로 본 방송과 멤버 별 직캠을 감상할 수 있다.

trdk0114@mk.co.kr

ⓒ 스타투데이 & star.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