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OSEN

유아인X박신혜 '#살아있다', 韓영화 최초 넷플릭스 글로벌 무비차트 1위[공식]

선미경 입력 2020. 09. 11. 15:07

기사 도구 모음

 긴장감 넘치는 스토리, 배우들의 매력적인 연기 시너지, 신선한 볼거리로 뜨거운 호평을 불러모은 영화 '#살아있다'(감독 조일형)가 넷플릭스 글로벌 무비 차트 1위라는 쾌거를 이뤘다.

'#살아있다'가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에 공개된 지 이틀만에 넷플릭스 글로벌 무비 차트 1위에 등극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선미경 기자] 긴장감 넘치는 스토리, 배우들의 매력적인 연기 시너지, 신선한 볼거리로 뜨거운 호평을 불러모은 영화 '#살아있다'(감독 조일형)가 넷플릭스 글로벌 무비 차트 1위라는 쾌거를 이뤘다.

'#살아있다'는 원인불명 증세의 사람들이 공격을 시작하며 통제 불능에 빠진 가운데, 데이터, 와이파이, 문자, 전화 모든 것이 끊긴 채 홀로 아파트에 고립된 이들의 이야기를 그린 생존 스릴러다. '#살아있다'가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에 공개된 지 이틀만에 넷플릭스 글로벌 무비 차트 1위에 등극했다.

영상 콘텐츠 순위 차트를 제공하는 ‘FlixPatrol’에 따르면 '#살아있다'는 넷플릭스 공개 하루만에 글로벌 무비 차트 2위에 올라선데 이어, 이틀 째(9월 10일 기준) 미국 및 프랑스, 스페인, 스웨덴, 러시아 등 유럽 주요국, 호주를 포함해 전세계 35개국 무비차트 1위를 석권하며 단숨에  글로벌 무비 차트 1위로 뛰어올랐다. 한국에서 제작되는 드라마 및 영화 콘텐츠를 통틀어 미국 및 유럽 시장에서 넷플릭스 1위로 등극된 사례는 '#살아있다'가 이례적이다.

넷플릭스 관계자는 “전 세계 다양한 언어와 문화권의 시청자들이 넷플릭스를 통해 '#살아있다'를 즐기며 한국 콘텐츠는 물론 신 한류에 대한 관심과 사랑이 점차 높아지고 있다. '#살아있다' 처럼 한국 창작자들의 뛰어난 역량과 개성을 담은 작품이 다양한 국가의 엔터테인먼트 팬들로부터 지속적인 사랑을 받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에 해외 매체들은 “'#살아있다'가 당신의 새로운 넷플릭스 최애 작품이 될 수 있다”(Observer), “한국 좀비 장르를 좋아하는 팬들에게 엄청난 즐거움을 선사한다”(Geek Culture), “넷플릭스에서 좀비 스릴러 호러 팬들이 사랑에 빠질 영화”(Looper), “코로나 시대에 볼 수 있는 완벽한 영화다”(Cinema Escapist), “수많은 캐릭터와 장황한 배경 설명이 없어도 좀비 영화가 독창적이면서 긴장감을 높일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The Straits Times) 등 뜨거운 호평과 추천 세례를 전해 '#살아있다'를 향한 폭발적인 관심을 입증했다. 이렇듯 침체되어 있던 국내 극장가에 활력을 불어넣은 데 이어 전 세계 관객들까지 완벽하게 사로잡은 <#살아있다>는 이전에 보지 못했던 가장 신선한 생존 스릴러로 K-콘텐츠의 열풍을 이어가고 있다. /seon@osen.co.kr

[사진]영화 포스터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