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텐아시아

홍현희, "똥별이랑 수영장 락스물 먹었는데"..걱정 한가득 '예비맘' [TEN★]

서예진 입력 2022. 07. 02. 23:13

기사 도구 모음

임신 중인 개그우먼 홍현희가 걱정을 드러냈다.

 홍현희는 1일 자신의 SNS에 "아니 오늘 똥별이(태명)랑 자두도 먹고 수영장 락스 물도 먹었는데 괜찮은가요?"라는 멘트와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만삭의 배 위에 자두를 올려놓은 채 수영장 물 위 튜브 위에 누워있는 홍현희의 모습이 담겼다.

 한편 홍현희와 제이쓴은 2018년 결혼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텐아시아=서예진 기자]


임신 중인 개그우먼 홍현희가 걱정을 드러냈다.
 
홍현희는 1일 자신의 SNS에 “아니 오늘 똥별이(태명)랑 자두도 먹고 수영장 락스 물도 먹었는데 괜찮은가요?”라는 멘트와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만삭의 배 위에 자두를 올려놓은 채 수영장 물 위 튜브 위에 누워있는 홍현희의 모습이 담겼다. 만삭을 기념하기 위한 화보 촬영 과정이 마음에 걸린 모양이다. 그의 걱정이 많은 예비맘들의 공감을 자아내고 있다.
 
한편 홍현희와 제이쓴은 2018년 결혼했다. 현재 2세를 임신 중이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