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텐아시아

배윤정, 심각한 생리통 호소.."미쳐버릴 거 같다" [TEN★]

서예진 입력 2022. 07. 02. 23:06

기사 도구 모음

안무가 배윤정이 월경통을 호소했다.

배윤정은 1일 자신의 SNS에 "정말이지 마법에 걸린 날은 미쳐버릴 거 같다"라는 멘트와 함께 거실 일부 사진을 게재했다.

또 다른 게시물에도 "진짜 생리통은 넘 고통이야"라며 컴컴하게 불 꺼진 방 안의 모습을 올려 여성들의 공감을 자아냈다.

한편, 배윤정은 2019년 11살 연하의 축구선수 출신 남편과 결혼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텐아시아=서예진 기자]


안무가 배윤정이 월경통을 호소했다.

배윤정은 1일 자신의 SNS에 “정말이지 마법에 걸린 날은 미쳐버릴 거 같다”라는 멘트와 함께 거실 일부 사진을 게재했다. 또 다른 게시물에도 “진짜 생리통은 넘 고통이야”라며 컴컴하게 불 꺼진 방 안의 모습을 올려 여성들의 공감을 자아냈다.

한편, 배윤정은 2019년 11살 연하의 축구선수 출신 남편과 결혼했다. 지난해 6월 첫아들을 품에 안았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