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뉴시스

송혜교, 검은 비니 쓰고.."파리 홀린 미모"

전재경 입력 2022. 07. 02. 17:10

기사 도구 모음

배우 송혜교가 근황을 전했다.

송혜교는 2일 인스타그램에 프랑스 파리에서 찍은 사진을 올렸다.

또 다른 사진에서 송혜교는 숙소에서 거울 셀카를 찍고 있다.

송혜교는 지난 1일 패션쇼에 참석하기 위해 프랑스 파리로 출국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뉴시스] 송혜교 2022.07.02 (=인스타그램 캡처)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전재경 기자 = 배우 송혜교가 근황을 전했다.

송혜교는 2일 인스타그램에 프랑스 파리에서 찍은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송혜교는 검은 비니와 라이더 재킷을 입고 야외 테라스에서 시간을 보내고 있다.

또 다른 사진에서 송혜교는 숙소에서 거울 셀카를 찍고 있다. '파리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라는 문구가 눈길을 끈다. 이를 본 배우 박효주는 "어머 파리지교 우후"라고 댓글을 남겼다.

송혜교는 지난 1일 패션쇼에 참석하기 위해 프랑스 파리로 출국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for3647@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