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머니투데이

"샤넬이 하객 선물"..'11살 연하♥' 배윤정, 초호화 '돌잔치'

전형주 기자 입력 2022. 07. 02. 16:28

기사 도구 모음

안무가 배윤정이 아들의 돌잔치 경품으로 고가의 제품을 내걸어 눈길을 사로잡았다.

배윤정은 지난 1일 유튜브에 "서재율 돌잔치 하다! 근데 왜 남들이 더 신난 거지?"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아이는 배윤정과 남편의 바람과 달리 돈에 큰 관심을 갖지 않았다.

제일 고가인 샤넬 제품은 남편 측 지인이 가져갔으며, 브라운아이드걸스 제아, 하재숙, 고은아 역시 추첨 선물을 타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배윤정 유튜브 채널


안무가 배윤정이 아들의 돌잔치 경품으로 고가의 제품을 내걸어 눈길을 사로잡았다.

배윤정은 지난 1일 유튜브에 "서재율 돌잔치 하다! 근데 왜 남들이 더 신난 거지?"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영상 속 돌잔치에는 배우 고은아와 하재숙, 걸그룹 브레이브걸스 유정, BJ 김주연 등 KBS2 '빼고파' 출연진이 모두 하객으로 참석해 시선을 모았다. 특히 '빼고파' 스승 김신영은 사회를 맡아 돌잔치를 진행했다.

돌잔치는 돌잡이로 시작했다. 아이는 배윤정과 남편의 바람과 달리 돈에 큰 관심을 갖지 않았다. 다만 김신영이 눈앞에서 돈을 흔드는 등 각고의 노력 끝에 5만원권 지폐를 손에 쥐어 환호성을 자아냈다.

/사진=배윤정 유튜브 채널


이후 하객들을 위한 돌잔치 이벤트가 진행됐다. 이벤트에는 경품으로 샤넬 등 고가의 제품이 등장했다. 제일 고가인 샤넬 제품은 남편 측 지인이 가져갔으며, 브라운아이드걸스 제아, 하재숙, 고은아 역시 추첨 선물을 타갔다. 이 밖에도 배윤정 부부는 멀리서 온 하객을 위해 다양한 선물 공세를 펼쳤다.

배윤정 남편은 이날 배윤정에게 아직 못한 프러포즈를 하기도 했다. 이에 배윤정은 "나이 많은 와이프 데리고 사느라 고생한다"라고 너스레를 떨며 "열심히 돈 벌어서 와이프와 아들 호강시켜달라"라고 말했다.

전형주 기자 jhj@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