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타뉴스

국민가수 김영흠X박장현X이병찬, '백뮤직'→'미스터라디오'..최강 입담

김수진 기자 입력 2022. 06. 23. 23:08

기사 도구 모음

국민가수 김영흠, 박장현, 이병찬이 라디오 청취자들의 오후를 책임졌다.

23일 방송된 KBS 2Radio '임백천의 백 뮤직'(이하 '백 뮤직')에는 김영흠이, KBS cool FM '윤정수 남창희의 미스터라디오'(이하 '미스터라디오')에는 박장현, 이병찬이 각각 출연해 다채로운 매력을 드러냈다.

박장현과 이병찬 역시 '미스터라디오'에서 명품 입담과 고품격 라이브를 펼쳤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타뉴스 김수진 기자]
사진 = KBS '임백천의 백 뮤직', '윤정수 남창희의 미스터라디오' 방송 캡처
국민가수 김영흠, 박장현, 이병찬이 라디오 청취자들의 오후를 책임졌다.

23일 방송된 KBS 2Radio '임백천의 백 뮤직'(이하 '백 뮤직')에는 김영흠이, KBS cool FM '윤정수 남창희의 미스터라디오'(이하 '미스터라디오')에는 박장현, 이병찬이 각각 출연해 다채로운 매력을 드러냈다.

먼저 김영흠은 '백 뮤직'의 'Live도 식후경' 코너에 출연해 힐링 보이스를 선보였다. "최근 전국투어 콘서트 마지막 공연을 끝냈고, 앙코르 콘서트를 7월에 하게 됐다"고 근황을 밝힌 김영흠은 "관객들의 눈앞에서 노래하니 좋다"며 라이브 공연과 팬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김영흠은 성대모사를 펼치며 분위기를 띄웠고, DJ 임백천을 비롯해 가수 이치현과 다양한 음악 이야기를 풀어내며 입담을 과시했다.

김영흠의 라이브 역시 빠지지 않았다. 그는 통기타를 치며 영국 5인조 록밴드 Nothing but thieves의 'Lover, please stay (러버, 플리즈 스테이)'와 TV CHOSUN '내일은 국민가수' 첫 출연 당시 선곡했던 신승훈의 '미소 속에 비친 그대'를 열창했다. 김영흠 특유의 허스키한 보이스와 완벽한 기타 연주가 청취자들의 귀를 사로잡았다.

박장현과 이병찬 역시 '미스터라디오'에서 명품 입담과 고품격 라이브를 펼쳤다. 두 사람은 시작부터 노래로 자기소개를 하며 파이팅 넘치는 에너지를 전했다. 특히 장난기 넘치는 토크로 끈끈한 우정을 자랑하는 두 사람의 케미도 돋보였다.

두 사람은 전국 투어 콘서트 비하인드를 전하기도 했다. 특히 이병찬이 전국투어 콘서트에 대해 "벌써 그렇게 큰 무대에 서는 게 너무 감사했고 너무 떨렸다"고 밝히자 박장현이 "떨렸다고 하기엔 옷을 벗었다"며 화끈했던 콘서트 비하인드를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장현, 이병찬의 라이브도 이어졌다. 박장현은 KBS 2TV 수목드라마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의 OST Part. 10 '시간'을, 이병찬은 데뷔곡 'I Dream (아이 드림)'을 선곡했다. 거침없는 입담을 뽐내다가도 완벽한 라이브로 감성을 전하는 두 사람의 보이스에 DJ는 물론 청취자들의 뜨거운 반응이 이어졌다.

한편, 국민가수는 TV CHOSUN '국가가 부른다'를 통해 매주 레전드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김수진 기자 (skyaromy@mtstarnews.com)

김수진 기자 skyaromy@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