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티브이데일리

에이핑크 유닛 초봄(초롱X보미), 데뷔 앨범명은 'Copycat' [공식]

김한길 기자 입력 2022. 06. 22. 10:25

기사 도구 모음

걸그룹 에이핑크(Apink) 첫 유닛 초봄(CHOBOM)의 데뷔 앨범명은 '카피캣(Copycat)'으로 확정됐다.

소속사 IST엔터테인먼트 측은 지난 21일 밤 11시 에이핑크 공식 SNS 채널 등지를 통해 에이핑크 초봄(초롱보미)의 첫 번째 싱글앨범 '카피캣' 콘셉트 포스터를 공개했다.

에이핑크 초봄은 오는 7월 12일 첫 싱글앨범 '카피캣'을 발매하고 유닛 데뷔 활동에 전격 돌입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에이핑크 유닛 초봄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걸그룹 에이핑크(Apink) 첫 유닛 초봄(CHOBOM)의 데뷔 앨범명은 ‘카피캣(Copycat)’으로 확정됐다.

소속사 IST엔터테인먼트 측은 지난 21일 밤 11시 에이핑크 공식 SNS 채널 등지를 통해 에이핑크 초봄(초롱보미)의 첫 번째 싱글앨범 ‘카피캣’ 콘셉트 포스터를 공개했다.

공개된 콘셉트 포스터의 컬러풀하고 키치한 분위기 속 박초롱과 윤보미는 한 손에 움켜잡힌 바비인형 같은 모습으로 시선을 끌었으며, 동시에 두 사람의 첫 싱글 앨범명 ‘카피캣’이 공개돼 기대를 높였다.

‘카피캣’은 흉내내고 따라하는 사람을 뜻하는 단어로, 초봄은 귀여우면서도 짓궂은 흉내쟁이로 변신해 그동안 선보인 모습과는 또 다른 발랄하고 앙큼한 매력을 선사할 예정이다. 또한 서로가 서로의 ‘소울 메이트’라고 자부하는 두 사람이 서로를 늘 동일시하는 마음과 행동을 담아낸다는 의미기도 하다.

에이핑크 초봄은 오는 7월 12일 첫 싱글앨범 ‘카피캣’을 발매하고 유닛 데뷔 활동에 전격 돌입한다. 에이핑크 데뷔 11년 만에 처음으로 출격하는 유닛인 만큼, 많은 K팝 팬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두 사람은 에이핑크로 활동할 때와는 또 다른 새로운 매력을 예고하며 기대감을 끌어올리고 있다.

박초롱과 윤보미는 올해 데뷔 11주년을 맞은 에이핑크 멤버로, ‘미스터 츄(Mr. Chu)’, ‘노노노(NoNoNo)’, ‘러브(LUV)’ 등 수많은 히트곡으로 대중들로부터 큰 사랑을 받고 있으며, 지난 2월에는 데뷔 10주년 스페셜 앨범 ‘혼(HORN)’ 활동을 통해 ‘자체 최고’ 초동 기록 경신, 음악방송 1위 등 여전히 강력한 걸그룹 저력을 과시한 바 있다.

두 사람은 각각 드라마, 예능, 개인 유튜브 등 다양한 활동 분야를 넘나들며 전방위로 맹활약하고 있으며, 함께 예능 ‘배틀트립’, ‘나의 판타집’ 등에 출연해 ‘찐 자매’ 케미와 끈끈한 우정을 자랑하기도 했다.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IST엔터테인먼트]



copyright(c) TV Daily. All rights reserved.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