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포츠투데이

'런닝맨' 송지효, 주식에 눈 떴다..허영지에 노하우 전수

서지현 기자 입력 2022. 06. 10. 17:51

기사 도구 모음

'런닝맨' 송지효가 '멘토 개미'로 성장한다.

12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본격적인 글로벌 주식의 장이 펼쳐진다.

이날 멤버들은 지난주에 이어 미국 주식 시장 진출을 꿈꾸며 세미나 일정을 끝마친 뒤 뉴욕 월 스트리트에 입성해 본격적으로 주식 전쟁에 뛰어든다.

주식의 '주' 자도 몰랐던 '주린이' 송지효는 남다른 눈치로 투자 전략은 물론, '신흥 투자자' 허영지에게 투자 노하우를 전수하는 등 '멘토 개미'로 급부상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런닝맨 송지효 / 사진=SBS 제공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런닝맨' 송지효가 '멘토 개미'로 성장한다.

12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본격적인 글로벌 주식의 장이 펼쳐진다.

이날 멤버들은 지난주에 이어 미국 주식 시장 진출을 꿈꾸며 세미나 일정을 끝마친 뒤 뉴욕 월 스트리트에 입성해 본격적으로 주식 전쟁에 뛰어든다.

주식의 '주' 자도 몰랐던 '주린이' 송지효는 남다른 눈치로 투자 전략은 물론, '신흥 투자자' 허영지에게 투자 노하우를 전수하는 등 '멘토 개미'로 급부상했다.

뿐만 아니라 돈맛에 이성을 잃어 급락하는 주가에도 불구하고 한 우물만 파는 '집념의 개미'는 물론, 롤러코스터 같은 주가에 울었다 웃었다 하며 기분도 함께 오르락내리락하는 멤버까지 발생했다.

지난 '투자의 귀재들' 레이스에서 '한국 주식의 졸부'로 거듭난 양세찬은 이번 미국 주식에서도 돈 냄새를 맡으며 또다시 '영앤리치'의 길을 걸을 수 있을지 기대가 모아진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Copyright ⓒ stoo.com All Rights Reserved.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