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OSEN

김희선, 복수의 서막 알리는 '블랙의 신부' 7월 15일 전세계 공개 [공식]

하수정 입력 2022. 06. 09. 09:51

기사 도구 모음

넷플릭스 '블랙의 신부'가 7월 15일 공개를 확정 짓고, 파격적인 설정과 강렬한 이야기를 예고하는 공개일 확정 포스터를 공개했다.

사랑이 아닌 조건을 거래하는 상류층 결혼정보회사에서 펼쳐지는 복수와 욕망의 스캔들을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 '블랙의 신부'가 오는 7월 15일, 휘몰아치는 이야기 속으로 시청자를 초대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하수정 기자] 넷플릭스 '블랙의 신부'가 7월 15일 공개를 확정 짓고, 파격적인 설정과 강렬한 이야기를 예고하는 공개일 확정 포스터를 공개했다.

사랑이 아닌 조건을 거래하는 상류층 결혼정보회사에서 펼쳐지는 복수와 욕망의 스캔들을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 '블랙의 신부'가 오는 7월 15일, 휘몰아치는 이야기 속으로 시청자를 초대한다.

김희선, 이현욱, 정유진, 박훈, 차지연의 신선한 만남으로 주목받아 온 '블랙의 신부'는 베일에 싸인 상류층 결혼 비즈니스 세계를 배경으로 펼쳐지는 복수와 욕망의 스캔들을 예고하고 있다. 김희선, 이현욱, 정유진, 박훈, 차지연은 복수를 위해, 상류 사회에 입성하기 위해, 가진 것을 지키기 위해, 각기 다른 이유로 상류층 결혼정보회사 렉스에 모여든 이들로 분해 열연을 펼친다. 

욕망의 최전선에서 각자의 목표를 찾아 돌진하는 이들의 뜨거운 앙상블이 시청자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것이다. '나쁜 녀석들',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 등 장르를 넘나드는 탄탄한 연출력의 김정민 PD가 연출을 맡아 사랑보다 조건이 우선인 결혼 비즈니스로 현실 사회의 민낯을 선보인다.

이와 함께 '블랙의 신부'는 강렬한 욕망의 격돌을 예고하는 공개일 확정 포스터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포스터는 복수를 위해 상류층 결혼 비즈니스에 뛰어든 서혜승(김희선)의 아름답지만 차가운 모습을 포착했다. 서혜승은 상류층을 위한 결혼정보회사 렉스에서 자신의 삶을 송두리째 뒤엎은 사람과 재회하고, 복수를 위해 욕망의 레이스에 참전한다. 순백의 웨딩드레스를 입고 검은 베일 아래에서 차가운 눈빛을 번뜩이는 혜승의 모습은 그녀가 품어온 분노를 짐작게 한다. 

또한 복수심에 불타오르는 모습 위로 더해진 “그녀의 복수가 시작된다”라는 카피는 누군가를 향한 복수심으로 ‘블랙의 신부'가 되기 위해 전쟁에 합류한 혜승이 일으킬 파장을 예고하며 기대를 더한다.

결혼이라는 빅딜을 향해 돌진하는 욕망의 대서사시를 그린 '블랙의 신부'는 오는 7월 15일 오직 넷플릭스에서 확인할 수 있다.

/ hsjssu@osen.co.kr

[사진] 넷플릭스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