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TV리포트

'전참시' 더보이즈 현재 "내가 잘생겨? 외모 1등은 전현무"

김은정 입력 2022. 05. 28. 23:50

기사 도구 모음

현재가 미남의 겸손함으로 원성을 샀다.

28일 오후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는 더보이즈 현재가 출연했다.

"이 정도면 본인이 잘생긴 걸 아느냐?"는 유병재의 질문에 현재는 "전혀 모른다"고 답했고, 전현무를 외모 1등으로 뽑아 송은이, 양세형, 유병재 등으로부터 "너무 잔인하다"는 원성을 받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TV리포트=김은정 기자] 현재가 미남의 겸손함으로 원성을 샀다.

28일 오후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는 더보이즈 현재가 출연했다.

현재는 '아육대(아이돌 육상 대회)'에서 신발끈을 묶다가 찍힌 전광판 모습으로 소녀 팬들의 마음을 흔든 바 있다. 양세형은 "우연히 찍혔는데도 화보 같다"며 감탄하기도.

"이 정도면 본인이 잘생긴 걸 아느냐?"는 유병재의 질문에 현재는 "전혀 모른다"고 답했고, 전현무를 외모 1등으로 뽑아 송은이, 양세형, 유병재 등으로부터 "너무 잔인하다"는 원성을 받았다. 

현재는 "전현무를 볼 때마다 말하는데 정말 잘생겼다"면서도 전현무와 얼굴을 바꿀 거냐는 질문에는 잠시 고민 후 "그래도 부모님이 낳아주셨으니까"라고 거부 의사를 내비쳐 웃음을 자아냈다.

믿을 수 없지만 "굴욕이 너무 많다"는 현재는 학창시절 인기를 묻자 "그때는 너무 키가 작았다"고 설명해 유병재를 울컥하게 했다.

김은정 기자 ekim@tvreport.co.kr / 사진=방송화면캡처

저작권자 ⓒ 파이미디어 TV리포트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