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뉴스엔

한지민 몰랐던 다운증후군 언니 정은혜의 마음(우리들의블루스)

박수인 입력 2022. 05. 28. 08:48

기사 도구 모음

'우리들의 블루스' 한지민은 몰랐던 언니 정은혜의 마음이 공개된다.

5월 28일 방송되는 tvN 토일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극본 노희경/연출 김규태 김양희 이정묵/기획 스튜디오드래곤/제작 지티스트) 15회는 지난주 화제를 모았던 주인공들 '영옥과 정준, 그리고 영희2' 에피소드로 꾸며진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박수인 기자]

‘우리들의 블루스’ 한지민은 몰랐던 언니 정은혜의 마음이 공개된다.

5월 28일 방송되는 tvN 토일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극본 노희경/연출 김규태 김양희 이정묵/기획 스튜디오드래곤/제작 지티스트) 15회는 지난주 화제를 모았던 주인공들 ‘영옥과 정준, 그리고 영희2’ 에피소드로 꾸며진다. 이영옥(한지민 분)은 그동안 감췄던 다운증후군 쌍둥이 언니 이영희(정은혜 분)를 박정준(김우빈 분)에게 소개했다.

극 중 이영옥에게 장애를 가진 언니 이영희는 하나뿐인 가족이자 평생 부양해야 하는 존재였다. 언니를 사랑하지만 자신을 힘들게 하는 언니의 존재가 버거웠던 이영옥은 지방을 떠돌다 멀리 제주까지 오게 된 것이었다. 사람들의 불편한 시선에 상처 입지 않으려 마음의 문을 닫은 이영옥의 사연은 시청자들의 가슴을 아프게 했다.

그러나 먼저 벽을 치는 이영옥의 걱정과는 달리 이영희는 푸릉마을 사람들과도 금방 친해지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이영희는 이영옥과 안 본 사이 제주까지 혼자 찾아올 정도로 성장했고, 그림 도구와 뜨개질 등 자신이 좋아하는 것을 챙길 정도로 취향도 확고한 모습을 보였다. 이영옥은 잘 모르는 이영희의 작은 변화였다.

이런 가운데 제작진이 공개한 15회 스틸컷에는 이영옥과 이영희가 박정준, 푸릉마을 사람들과 즐거운 시간을 갖던 중 다투게 되는 모습이 담겨 있다. 게임을 하며 손을 꼭 잡고 있는 자매의 얼굴에는 웃음이 가득하다. 그러나 갑자기 말다툼이 벌어지며 이영옥, 이영희는 대치를 하고 있다. 차분하게 감정을 다스리는 이영옥과 달리, 이영희는 감정이 격양된 표정이다. 과연 이들이 갑자기 다툼을 벌이게 된 이유는 무엇일까.

15회 예고 영상에서 이영희는 동생 이영옥에게 “너 나 버렸지?”라고 소리치는 모습으로 아픈 과거를 소환했다. 박정준의 품에서 “영희는 다 알아. 다 기억한다고”라며 울먹이는 이영옥의 모습은 눈물샘을 자극하기도. 그동안 떨어져 지냈던 자매에게 마음을 나눌 시간이 없었다. 이영옥이 언니를 멀리할 동안 이영희는 어떤 생각을 하며 산 것일지, 또 이영옥은 몰랐던 이영희의 마음이 어떻게 드러나게 될지 궁금증을 더한다.

‘우리들의 블루스’ 제작진은 “한지민, 정은혜 배우가 15회 감정 열연을 펼치며 두 자매의 이야기를 그려냈다. 현장에서도 깜짝 놀랄 정도로 두 배우가 감정을 절제하고 또 폭발시키는 연기를 보여줬다”라며, “시청자들에게 눈물과 감동을 선사할 ‘영옥과 정준, 그리고 영희2’ 에피소드를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28일 오후 9시 10분 15회 방송. (사진=tvN ‘우리들의 블루스’)

뉴스엔 박수인 abc159@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