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타투데이

'나혼산' 박나래, 재회한 첫사랑에 "내가 밥먹듯 고백..매번 거절당해"

박새롬 입력 2022. 05. 27. 23:45

기사 도구 모음

박나래가 모교를 찾아 첫사랑을 만났다.

27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박나래가 20년만에 모교를 찾은 모습이 공개됐다.

박나래는 현재 모교에서 연기 선생님을 하고 있는 고교 동창 이호협 씨를 만났다.

회원들이 호협을 보며 "인기 많았을 것 같다"고 하자마자, 박나래는 "저 친구가 사실 제 첫사랑"이라 털어놨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박나래가 모교를 찾아 첫사랑을 만났다.

27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박나래가 20년만에 모교를 찾은 모습이 공개됐다. 졸업을 앞둔 고3 후배들에 힘이 되기 위해 방문한 것.

박나래는 현재 모교에서 연기 선생님을 하고 있는 고교 동창 이호협 씨를 만났다. 이 씨는 훈훈한 외모를 자랑, 패널들의 감탄을 불러 일으켰다.

두 사람은 연극영화과 학생들이 쓰던 학교 소극장을 찾았다. 박나래는 두 사람이 함께 했던 공연을 떠올리며 "너랑나랑 인연도 참 질기다"고 감탄했다.

박나래는 예고 연극영화과 시절, 다수 연극에 출연했다고 자랑하며 "하인1, 남자 기관사, 호협이 엄마 역할 맡았다"고 설명, 웃음을 자아냈다. 회원들이 호협을 보며 "인기 많았을 것 같다"고 하자마자, 박나래는 "저 친구가 사실 제 첫사랑"이라 털어놨다.

박나래는 호협 씨에 "내가 옛날에 너 짝사랑했지 않냐. 내가 너 3년 내내 짝사랑하고, 너가 나 싫다 그랬잖냐"며 "그러더니 너 1학년 후배랑 사귀었잖냐"고 책망했다. 이에 호협 씨는 "그땐 사정이 있었다"며 먼 산을 바라봤다.

이어 "두 달 뒤에 1학년 후배랑 사귀었다. 너 진짜 미웠다"며 "그래서 학교에 내가 1학년 후배 혼냈다고 소문 이상하게 났다"고 억울해 했다.

두 사람은 박나래의 생생한 고백을 떠올렸다. 박나래는 놀이터, 하숙집 베란다, 수학여행 등 밥 먹듯 고백했다고. 박나래의 꾸준한 고백에 호협 씨는 질리고 질려 "나 학교에서 연애 안 할 거라고"라며 소리쳤다고.

[박새롬 스타투데이 객원기자]

ⓒ 스타투데이 & star.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