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조선

[단독] 손석구, '나의 해방일지'→'살인자o난감'으로 향한다

문지연 입력 2022. 05. 25. 09:43

기사 도구 모음

배우 손석구가 '살인자o난감'의 주인공이 된다.

연예계 관계자는 25일 스포츠조선에 "손석구가 넷플릭스 새 시리즈 '살인자o난감'의 주인공이 된다"고 밝혔다.

손석구는 극중 장난감 형사를 연기한다.

'살인자o난감'은 국내 스릴러 드라마의 새 지평을 열었다는 평가를 받았던 '타인은 지옥이다'와 영화 '사라진 밤'을 만들었던 이창희 감독이 메가폰을 잡을 예정.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 문지연 기자] 배우 손석구가 '살인자o난감'의 주인공이 된다.

연예계 관계자는 25일 스포츠조선에 "손석구가 넷플릭스 새 시리즈 '살인자o난감'의 주인공이 된다"고 밝혔다. '살인자o난감'은 우연한 사건을 계기로 살인자가 된 남자와 그를 쫓는 형사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 노마비, 꼬마비 작가가 만든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작품이다.

손석구는 극중 장난감 형사를 연기한다. 자신이 맡은 일에 대해 책잡히지 않으려 철저한 수사를 하는 스타일. 이탕의 뒤를 쫓으며 대립할 예정. 이에 최우식과의 연기 대결에도 기대가 쏠린다.

손석구는 최근 '범죄도시2'와 '나의 해방일지'를 통해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동시 공략 중이다. 5월 3주차 굿데이터 TV화제성 드라마 부문 순위 발표 결과에 따르면 JTBC '나의 해방일지'가 3주 연속 1위에 올랐다. 전주 대비 화제성이 18.62% 증가했으며 이는 첫 방송 후 6주 연속 자체 최고 기록을 경신한 결과이다. 또한 손석구는 4주 연속 출연자 부문 화제성 1위를 이루는 등 지금 가장 뜨거운 배우가 됐다.

'살인자o난감'은 국내 스릴러 드라마의 새 지평을 열었다는 평가를 받았던 '타인은 지옥이다'와 영화 '사라진 밤'을 만들었던 이창희 감독이 메가폰을 잡을 예정. 하반기 촬영과 제작에 돌입한다.

문지연 기자 lunamoon@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