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OSEN

'붉은 단심' 장혁, 이준과 고도의 심리전→강한나와 눈빛 사인까지

하수정 입력 2022. 05. 23. 15:28

기사 도구 모음

이준, 강한나, 장혁, 최리가 대비전에 모인 이유는 무엇일까.

23일 밤 9시 30분 방송되는 KBS 2TV 월화드라마 '붉은 단심'(연출 유영은/ 극본 박필주/ 제작 지앤지프로덕션) 7회에서는 이태(이준 분)와 박계원(장혁 분)이 고도의 심리전을 벌인다.

이준, 강한나, 장혁, 최리의 만남이 어떤 후폭풍을 몰고 올지 기대되는 KBS 2TV 월화드라마 '붉은 단심' 7회는 23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하수정 기자] 이준, 강한나, 장혁, 최리가 대비전에 모인 이유는 무엇일까.

23일 밤 9시 30분 방송되는 KBS 2TV 월화드라마 ‘붉은 단심’(연출 유영은/ 극본 박필주/ 제작 지앤지프로덕션) 7회에서는 이태(이준 분)와 박계원(장혁 분)이 고도의 심리전을 벌인다.

앞서 이태는 숙의가 된 유정(강한나 분)에게 풍정연 불꽃놀이 때 궐을 빠져나가라고 했다. 하지만 풍정연에 유정이 모습을 드러냈고, 그녀가 궁을 떠나지 않았음을 알게 된 이태는 말을 잇지 못했다. 중전이 되겠다는 유정과 혼란스러운 이태, 그리고 두 사람을 지켜보던 박계원은 그녀를 향해 “감축드리옵니다. 중전마마”라고 말해 극의 긴장감을 끌어올렸다.

이렇듯 반전을 거듭하는 스토리가 펼쳐지는 가운데, 23일 오후 공개된 스틸에는 이태, 유정, 박계원, 조연희(최리 분)가 대비전 앞에서 마주해 눈길을 끈다. 이태는 박계원을 탐색하듯 날카롭게 응시하고 있어 서늘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박계원은 속내를 알 수 없는 포커페이스로 그의 의중을 궁금하게 한다. 이에 이들의 새로운 갈등을 암시하며 치열한 심리전을 예고, 본방송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그런가 하면, 그런가 하면, 두 남자의 눈치를 살피는 유정과 조연희의 모습도 포착됐다. 유정은 짐짓 놀란 표정으로 이태와 박계원을 보고 있지만, 조연희는 살짝 올라간 입꼬리로 천진난만한 성격을 여실히 드러내고 있어 흥미를 끌어올린다. 더욱이 박계원은 유정에게 의문의 눈빛 사인을 보낸다고 해 이목이 쏠리고 있다.

‘붉은 단심’ 제작진은 “오늘 방송에서는 대비 최가연과 얽힌 이태, 유정, 박계원 세 사람의 이야기를 주목해 달라. 특히 이태, 박계원의 고도의 심리전과 은밀한 눈빛 사인을 주고받는 유정, 박계원 그리고 천진난만한 조연희의 모습이 각각 180도 다른 감정선이라 더욱 흥미로울 것이다”라고 전했다.

이준, 강한나, 장혁, 최리의 만남이 어떤 후폭풍을 몰고 올지 기대되는 KBS 2TV 월화드라마 ‘붉은 단심’ 7회는 23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 hsjssu@osen.co.kr

[사진] 지앤지프로덕션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