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뉴스1

'결혼백서' 이진욱 "결혼은 옳다..하지만 양가 만남은 최대한 줄이기로"

윤효정 기자 입력 2022. 05. 23. 14:56

기사 도구 모음

'결혼백서' 이진욱이 결혼을 추천했다.

카카오TV 오리지널 드라마 '결혼백서'(극본 최이랑/연출 송제영, 서주완)의 제작발표회가 23일 오후2시 온라인으로 중계됐다.

이진욱은 "결혼은 무조건 옳다, 하셔야 한다"라면서도 "하지만 양가 어른들의 만남은 최대한 줄여라, 우리 드라마를 보고 무난한 준비를 하시기 바란다"라고 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카카오TV 결혼백서 제공© 뉴스1
카카오TV 결혼백서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결혼백서' 이진욱이 결혼을 추천했다.

카카오TV 오리지널 드라마 '결혼백서'(극본 최이랑/연출 송제영, 서주완)의 제작발표회가 23일 오후2시 온라인으로 중계됐다.

예비 부부에게 전하는 메시지를 묻자, 길용우는 "빨리 해라, 얼른 결혼해서 얼른 아기도 낳길 바란다"라며 웃었다. 윤유선은 "결혼이 쉬운 건 아닌데 형식에 사로잡히면 어려운데 형식보다 마음이 중요한 것이니까 너무 감정을 소모하는 것보다 정말 놓치지 말아야 할 것이 뭔가를 생각했으면 한다"라고 했다.

이진욱은 "결혼은 무조건 옳다, 하셔야 한다"라면서도 "하지만 양가 어른들의 만남은 최대한 줄여라, 우리 드라마를 보고 무난한 준비를 하시기 바란다"라고 했다. 이연희는 "결혼이 이제 선택이고, 해야 되는 것도 아니다"라면서도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있고 싶은 마음은 누구나 가지고 있지 않나, 어떻게 하면 지혜롭게 풀어갈 수 있을지 생각해보면 좋겠다"라고 했다.

송제영 감독은 "'결혼백서'는 공감이라는 키워드로 즐겨주시기 바란다, 정말 매력적인 캐릭터가 많은데 직접 본인이 이입해서 본다면 더 즐거운 드라마가 될 것이다"라고 했다.

이연희는 "요즘처럼 사람들과 함께 하는 즐거움이 떨어진 시기에 우리 드라마를 통해, 고되지만 행복한 함께 하는 과정을 볼 수 있다"라며 "진정한 사랑이 무엇인지 알 수 있는 드라마가 될 것 같다, 재미있게 봐달라"고 했다.

이진욱은 "두 남녀가 결혼을 준비하는 간략한 이야기인데 많은 것을 얻어갈 수 있다"라고 간결하지만 강렬한 관전포인트를 남겼다.

'결혼백서'는 동화 속 해피엔딩처럼 고생 끝 행복 시작일 것만 같았던 30대 커플의 결혼 준비 과정에서 펼쳐지는 좌충우돌 현실 공감 로맨스다. 2년여의 열애 끝에 결혼을 약속한 예비신랑 서준형(이진욱 분)과 예비신부 김나은(이연희 분)이 웨딩마치를 울리기까지 현실에서 맞닥뜨린 여러가지 퀘스트를 해결해나가는 과정이 12개의 에피소드를 통해 그려진다.

23일 첫 회 공개를 시작으로 매주 월, 화, 수요일 오후 7시에 공개된다.

ichi@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