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MK스포츠

갓세븐 "완전체 컴백 꿈 같아..감격스러운 순간"[MK★현장]

손진아 입력 2022. 05. 23. 14:54

기사 도구 모음

갓세븐이 완전체 컴백 소감을 밝혔다.

잭슨은 "7명 각자 팀이 있고 회사가 있는데, 리더 형도 고생했고 되게 쉽지 않았는데 다행히 완전체 컴백을 할 수 있어서 행복하다"고 말했으며, 진영은 "마크 형이 말한 것처럼 처음부터 앨범을 내기로 약속하고 준비했던 거라 진전이 될 시간만 기다렸는데 이렇게 빨리 나올 수 있게 돼 감사드린다. 팬들이 계속 기다려줬는데 그거에 보답할 수 있는 시간이 된 것 같아 다행이라고 생각한다"라고 설명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갓세븐이 완전체 컴백 소감을 밝혔다.

23일 오후 서울 강남구 보코 호텔 강남에서 갓세븐의 새 앨범 ‘GOT7’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마크는 “드디어 컴백하게 됐는데, (앨범을) 작년부터 준비를 하고 있었다. 드디어 컴백할 수 있다는 게 있어서 빨리 팬들을 만나고 싶었다. 준비하는 시간이 너무 행복했다”라고 말했다.

갓세븐이 완전체 컴백 소감을 밝혔다. 사진 = 워너뮤직코리아
제이비는 “완전체 컴백이 다행이라고 생각한다. 이렇게 하게끔 도와주신 각 멤버들 회사분들과 관계자분들에게 감사하다는 말씀을 하고 싶다. 뭔가 꿈 같다. 7명이서 ‘하자’라고 처음부터 이야기는 했지만, 이렇게 할 수 있다는 것에 대해 저조차도 너무 꿈같고 감격스러운 순간이 아닌가 싶다”라고 전했다.

잭슨은 “7명 각자 팀이 있고 회사가 있는데, 리더 형도 고생했고 되게 쉽지 않았는데 다행히 완전체 컴백을 할 수 있어서 행복하다”고 말했으며, 진영은 “마크 형이 말한 것처럼 처음부터 앨범을 내기로 약속하고 준비했던 거라 진전이 될 시간만 기다렸는데 이렇게 빨리 나올 수 있게 돼 감사드린다. 팬들이 계속 기다려줬는데 그거에 보답할 수 있는 시간이 된 것 같아 다행이라고 생각한다”라고 설명했다.

영재도 “7명 멤버 모두가 엄청 적극적이었다. 그래서 최대한 빨리 나온 것 같다. 콘서트를 다시 하면서 다들 기다려주셔서 너무 감사했다. 신나게 놀 수 있어서 다행이라고 생각했다. 곧 나오는데 앨범 많이 사랑해주셨으면 좋겠다”라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긴 시간인 만큼 더 재밌게 즐겁게 준비할 수 있었다”고 밝힌 뱀뱀은 “이번 앨범 준비 기간 동안에 역시 갓세븐은 7명이 있어야 한다는 걸 깨닫게 됐다. 좋은 시간이 됐다”라고 귀띔했다. 마지막으로 유겸도 “7명이 다같이 함께 나오게 돼 기분이 좋다. 팬분들이 너무 오래기다리셨을 것 같은데 엄청 열심히 준비했으니 많이 사랑해주셨으면 좋겠다”라고 인사했다.

[논현동(서울)=손진아 MK스포츠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