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경향

'주간아이돌' 클라씨, 원곡자도 감탄할 볼빨간사춘기-블랙핑크 커버 무대

손봉석 기자 입력 2022. 05. 18. 20:53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경향]

MBC M 방송화면 캡처


클라씨(CLASS:y)가 ‘주간아이돌’에서의 활약으로 입덕 게이트를 활짝 열었다.

클라씨(명형서·윤채원·홍혜주·김리원·원지민·박보은·김선유)는 18일 오후 7시 30분에 방송된 MBC M ‘주간 아이돌’에 출격했다.

밝은 인사와 함께 등장한 클라씨는 Z세대다운 폭발적인 에너지로 MC 광희와 은혁을 감탄하게 만드는가 하면, 멤버들마다 눈부신 비주얼로 눈을 뗄 수 없게 만들었다. 일곱 멤버들은 각자 개성 넘치는 자기소개로 물오른 예능감을 한껏 뽐냈다.

원지민의 메인 타이틀곡 ‘셧다운(SHUT DOWN)’ 소개에 이어 멤버들은 ‘셧다운(SHUT DOWN)’ 퍼포먼스를 완벽히 소화해 예능뿐 아니라 퍼포먼스에도 강한 클라씨의 저력을 자랑했다.

셀프로필 검증 센터’ 코너에서는 클라씨 멤버들의 매력과 개인기가 공개돼 팬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MC 은혁의 요청에 김리원은 영화 ‘주토피아’의 나무늘보 개인기로 웃음을 자아내는가 하면, 막내 김선유는 짱구 성대모사로 분위기 메이커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리듬체조 경력자인 홍혜주는 “리듬체조를 2년 정도 했다”라며 어려운 포즈를 자유자재로 선보여 보는 이들을 놀라게 했고, 유연성 테스트가 이어지자 귀여운 실수를 연발하며 반전 매력으로 웃음을 유발했다.

명형서는 자신의 TMI로 “꽤나 귀여운 편이다”라며 치명적인 애교를 선보여 팬들의 환호성을 자아냈다. 언니라인 명형서와 윤채원의 애교에 이어 원지민과 김리원도 오또케송으로 ‘애교 우등생’에 등극, 팬들의 입꼬리를 끌어올렸다.

클라씨의 ‘음색 천재’ 박보은과 윤채원은 볼빨간사춘기의 ‘나의 사춘기에게’ 듀엣 라이브를 선보여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매료시켰다. 두 멤버의 환상적인 듀엣 무대에 광희와 은혁은 박수를 보내는 등 스튜디오의 분위기가 한껏 고조됐다.

클라씨는 커버 무대로 블랙핑크의 ‘붐바야’를 선곡, 원곡자도 감탄할 무대 장악력과 칼군무로 K-POP 팬덤을 사로잡았다. 이처럼 ‘주간아이돌’에서 존재감을 빛낸 클라씨는 MBC 글로벌 걸오디션 ‘방과후 설렘’을 통해 데뷔, SBS MTV ‘더쇼’에서 2주 연속 1위 후보에도 오르며 ‘차세대 핫루키’로 주목받고 있다.

손봉석 기자 paulsohn@kyunghyang.com

< 저작권자(c)스포츠경향.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