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스타뉴스

돈스파이크, 6월 4일 결혼 발표.."예비신부는 비연예인" [전문]

윤성열 기자 입력 2022. 05. 13. 22:43

기사 도구 모음

작곡가 겸 가수 돈스파이크(45·김민수)가 결혼을 발표했다.

돈스파이크는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청첩장을 공개하며 결혼 사실을 알렸다.

공개된 청첩장에 따르면 돈스파이크는 오는 6월 4일 연인과 결혼식을 올린다.

안녕하세요 돈스파이크란 예명으로 활동하고 있는 김민수입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타뉴스 윤성열 기자]
/사진=스타뉴스, 돈스파이크 인스타그램
작곡가 겸 가수 돈스파이크(45·김민수)가 결혼을 발표했다.

돈스파이크는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청첩장을 공개하며 결혼 사실을 알렸다. 공개된 청첩장에 따르면 돈스파이크는 오는 6월 4일 연인과 결혼식을 올린다.

돈스파이크는 "부족한 저를 이해해 주고 더 좋은 사람이 되도록 이끌어주는 아름다운 여인을 만났다"며 "남은 인생을 둘이 아닌 하나 되어 서로를 의지하며 살아보려 한다"고 전했다.

이어 "돌아오는 6월 주변 지인들과 일가친지분들을 모시고 하나가 되는 자리를 마련하게 됐다"며 "저의 아내가 될 분은 성실히 자기 일을 하는 비연예인이다. 지나친 관심은 저의 아내에게 부담이 될 수도 있어 후일 기회가 될 때 자연스럽게 인사드릴 생각이오니 저희 앞날을 축복해 달라"고 덧붙였다.

다음은 돈스파이크가 인스타그램에 남긴 글 전문

안녕하세요 돈스파이크란 예명으로 활동하고 있는 김민수입니다.

악필이어서 손편지는 힘드네요.

부족한 저를 이해해주고 더 좋은 사람이 되도록 이끌어주는 아름다운 여인을 만났습니다. 하여 남은 인생을 둘이 아닌 하나되어 서로를 의지하며 살아보려합니다. 이에 돌아오는 6월 주변지인들과 일가친지분들을 모시고 하나가 되는 자리를 마련하게 되었습니다. 저의 아내가 될 분은 성실히 자기일을 하는 비연예인입니다. 지나친 관심은 저의 아내에게 부담이 될 수도 있어 후일 기회가 될때 자연스럽게 인사드릴 생각이오니 저희 앞날을 축복해주세요.

감사합니다. -새신랑 김민수-

I'm getting married!

윤성열 기자 bogo109@mt.co.kr

윤성열 기자 bogo109@mt.co.kr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