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MBC연예

윤종신, 故 강수연 애도 "편히 잠드세요" [인스타]

김혜영 입력 2022. 05. 07. 18:40

기사 도구 모음

윤종신이 故 강수연의 명복을 빌었다.

7일 오후, 가수 윤종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영화배우 강수연의 사진과 함께 "편히 잠드세요"라는 글을 올렸다.

이어 윤종신은 "오랜 시간 감사했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며 애도했다.

누리꾼들도 "너무 일찍 가셔서 안타깝네요ㅠㅠ", "강수연 배우님 좋은 곳에서 편히 쉬세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며 추모의 댓글을 올리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윤종신이 故 강수연의 명복을 빌었다.

iMBC 연예뉴스 사진

7일 오후, 가수 윤종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영화배우 강수연의 사진과 함께 “편히 잠드세요”라는 글을 올렸다. 지난 5일 뇌출혈 증세로 쓰러졌던 강수연이 이날 향년 55세로 별세했다는 소식이 전해진 것. 이어 윤종신은 “오랜 시간 감사했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며 애도했다.

누리꾼들도 “너무 일찍 가셔서 안타깝네요ㅠㅠ”, “강수연 배우님 좋은 곳에서 편히 쉬세요”,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며 추모의 댓글을 올리고 있다.

한편, 강수연은 지난 5일 자택에서 심정지 상태로 발견돼 병원으로 옮겨졌다. 사흘째 의식불명 상태로 치료받던 중 끝내 사망했다. 빈소는 삼성서울병원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11일이다.

iMBC 김혜영 | 사진 출처 : 부산국제영화제 SNS

저작권자(c) MBC연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