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연합뉴스

[1보] 영화배우 강수연 별세

김계연 입력 2022. 05. 07. 16:22 수정 2022. 05. 09. 07:05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배우 강수연 (서울=연합뉴스) 영화배우 강수연(55) 씨가 지난 5일 심정지 상태로 병원에 이송됐다. 소방 등에 따르면 강씨는 이날 오후 5시 48분께 강남구 압구정동 자택에서 통증을 호소하다 가족의 신고로 출동한 소방에 심정지 상태로 발견됐다. 강씨는 즉시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며, 현재 의식이 없는 상태로 치료를 받고 있다. 현장에서 범죄 혐의점은 찾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강씨는 4세 나이에 아역 배우로 데뷔해 영화 '씨받이'로 베네치아 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1987년), '아제 아제 바라아제'로 모스크바 영화제 여우주연상(1989년)을 받는 등 대중영화계 역사에 한 획을 그은 여배우다. 사진은 지난해 10월 열린 강릉국제영화제 개막식에 참석한 강수연. [연합뉴스 DB] photo@yna.co.kr

▶제보는 카톡 okjebo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