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한국일보

르세라핌, 데뷔곡은 '피어리스'..BTS 메이커 총출동

홍혜민 입력 2022. 04. 25. 10:14

기사 도구 모음

하이브와 쏘스뮤직의 합작 걸그룹 르세라핌(LE SSERAFIM)의 데뷔 앨범 트랙리스트가 베일을 벗었다.

르세라핌은 25일 자정 공식 SNS를 통해 첫 번째 미니앨범 '피어리스(FEARLESS)'의 트랙리스트를 공개했다.

데뷔 전부터 글로벌 K팝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는 르세라핌의 첫 타이틀 곡은 앨범과 동명인 '피어리스'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하이브와 쏘스뮤직의 합작 걸그룹 르세라핌(LE SSERAFIM)의 데뷔 앨범 트랙리스트가 베일을 벗었다. 쏘스뮤직 제공

하이브와 쏘스뮤직의 합작 걸그룹 르세라핌(LE SSERAFIM)의 데뷔 앨범 트랙리스트가 베일을 벗었다.

르세라핌은 25일 자정 공식 SNS를 통해 첫 번째 미니앨범 '피어리스(FEARLESS)'의 트랙리스트를 공개했다.

데뷔 전부터 글로벌 K팝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는 르세라핌의 첫 타이틀 곡은 앨범과 동명인 '피어리스'다. 더불어 이번 앨범에는 '더 월드 이즈 마이 오이스터(The World Is My Oyster_ '블루 플레임(Blue Flame)' '더 그레이트 머메이드(The Great Mermaid)' '사워 그레이프스(Sour Grapes)' 등 총 5곡이 수록된다.

방시혁 총괄 프로듀서가 타이틀곡 '피어리스'와 수록곡 '더 그레이트 머메이드' 작업에 참여했고, 멤버 김채원과 허윤진이 '블루 플레임'의 작사에 손길을 더하며 앨범의 퀄리티를 높였다.

타이틀 곡 '피어리스'는 펑크 기반의 얼터너티브 팝 장르의 곡으로, 세상의 시선에 흔들리지 않고 두려움 없이 앞으로 나아가는 르세라핌의 당찬 모습을 그린다. 방시혁 총괄 프로듀서를 필두로 방탄소년단의 '라이프 고즈 온'을 작업한 싱어송라이터 블러쉬(BLVSH)와 미국 팝 아티스트 데스티니 로저스(Destiny Rogers) 등 초호화 작곡가진이 눈길을 끈다.

이외에도 태민의 '크리미널', X1의 '플래시'를 만든 프로듀서팀 13과 빅히트 뮤직 소속 프로듀서 슈프림 보이(Supreme Boi)·싱어송라이터 아비어(ABIR) 등 국내외 유수의 작가진이 의기투합해 앨범의 완성도를 높였다. 방시혁 총괄 프로듀서의 진두지휘 아래 얼터너티브 팝, 디스코-펑크, R&B 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이 르세라핌의 스타일로 탄생했다.

한편 '피어리스'의 선주문량은 예약판매 일주일 만에 27만 장을 넘기며 정식 데뷔를 향한 기대를 높이는 중이다. 르세라핌은 오는 27일 하이라이트 메들리 공개 이후 다음 달 2일 데뷔 앨범을 발매하고 같은 날 오후 8시 온⋅오프라인 팬 쇼케이스를 개최한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한국일보 www.hankookilbo.com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