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티비뉴스

이영애, 우크라이나에 1억 기부 "전쟁 겪은 참전용사 가족으로서.."[전문]

김현록 기자 입력 2022. 03. 01. 14:56

기사 도구 모음

배우 이영애가 러시아에 무력 침공당한 우크라이나에 1억원을 기부했다.

이영애는 기부금과 함께 전달한 편지를 통해 "사랑하는 우크라이나 국민 여러분. 저는 대한민국에 살고 있는 배우 이영애입니다. 저는 전쟁을 겪은 참전 용사의 가족으로서 전쟁의 참혹함을 누구보다 더 뼈저리게 느끼고 있다"며 "어서 빨리 우크라이나에 전쟁이 멈추고 평화가 정착되길 간절히 소원하며 우크라이나 국민 모든 분들의 안녕과 무사를 기도 드린다"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 이영애. ⓒ곽혜미 기자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배우 이영애가 러시아에 무력 침공당한 우크라이나에 1억원을 기부했다.

주한 우크라이나 대사 드미트로 포노마렌코는 1일 트위터를 통해 이영애의 기부 사실을 알렸다. 그는 "우크라이나를 지지하는 한국 여배우 이영애의 편지와 재정적 도움에 매우 감동했다"며 "기부금은 러시아 공격 피해자들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라며 이영애로부터 받은 기부금과 편지를 공개했다.

이영애는 기부금과 함께 전달한 편지를 통해 "사랑하는 우크라이나 국민 여러분. 저는 대한민국에 살고 있는 배우 이영애입니다. 저는 전쟁을 겪은 참전 용사의 가족으로서 전쟁의 참혹함을 누구보다 더 뼈저리게 느끼고 있다"며 "어서 빨리 우크라이나에 전쟁이 멈추고 평화가 정착되길 간절히 소원하며 우크라이나 국민 모든 분들의 안녕과 무사를 기도 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자유와 평화를 사랑하시는 우크라이나 국민 여러분 희망과 용기를 잃지 마시길 바란다. 평화를 사랑하는 자유대한민국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작지만 소중한 마음을 우크라이나 국민 여러분께 전해드리고 싶다. 항상 신의 가호가 있기를 소망한다"고 덧붙였다.

이영애는 드라마 '대장금' 등으로 널리 알려진 원조 한류스타다. 지난해 12월 종영한 JTBC 드라마 '구경이'에 출연했다.

다음은 이영애의 편지 전문.

사랑하는 우크라이나 국민 여러분.

저는 대한민국에 살고 있는 배우 이영애입니다.

저는 전쟁을 겪은 참전 용사의 가족으로서

전쟁의 참혹함을 누구보다 더 뼈저리게 느끼고 있습니다.

어서 빨리 우크라이나에 전쟁이 멈추고

평화가 정착되길 간절히 소원하며

우크라이나 국민 모든 분들의 안녕과 무사를 기도드립니다.

자유와 평화를 사랑하시는 우크라이나 국민 여러분,

희망과 용기를 잃지 마시길 바랍니다!

평화를 사랑하는 자유대한민국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작지만 소중한 마음을 우크라이나 국민 여러분꼐 전해드리고 싶습니다.

항상 신의 가호가 있기를 소망합니다.

2022년 3월 1일

이영애 드림

▲ 출처|주한 우크라이나 대사 드미트로 포노마렌코 트위터

Copyright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