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티브이데일리

[단독] 김현중, 비연예인과 백년가약.."늘 곁 지켜준 사람"

김지현 기자 입력 2022. 02. 27. 19:20

기사 도구 모음

가수 겸 배우 김현중(36)이 비연예인 여성과 백년가약을 맺는다.

티브이데일리 취재 결과 김현중은 비연예인 여성과 결혼을 약속한 것으로 확인됐다.

김현중과 그의 여자친구는 미래를 약속한 연인인 동시에 누구보다 서로를 잘 아는 베스트 프렌드다.

고비를 겪은 김현중이 마음의 안정을 찾는데는 여자친구의 도움이 컸다고 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지현 기자] 가수 겸 배우 김현중(36)이 비연예인 여성과 백년가약을 맺는다.

티브이데일리 취재 결과 김현중은 비연예인 여성과 결혼을 약속한 것으로 확인됐다. 코로나19 시국임을 감안해 결혼식은 생략하기로 했다.

김현중과 그의 여자친구는 미래를 약속한 연인인 동시에 누구보다 서로를 잘 아는 베스트 프렌드다. 여자친구는 김현중이 힘들어 할 때 마다 묵묵히 곁을 지켜주며 응원했다. 고비를 겪은 김현중이 마음의 안정을 찾는데는 여자친구의 도움이 컸다고 한다. 오랜 시간 지켜 본 사이인 만큼 서로에 대한 신뢰가 크다.

김현중은 틈이 날 때 마다 지인들에게 "듬직한 사람이다. 힘든 시절 변하지 않고 늘 같은 모습으로 날 지켜준 고마운 사람"이라며 여자친구 자랑을 했다는 전언이다.


지난 수년간 김현중은 팬들과의 소통에 집중해왔다. 그간 주력했던 드라마, 예능 출연을 자제하고 소규모 공연장에 팬들을 초대, 직접 어쿠스틱 기타를 연주하는 등 음악적 역량을 입증하기 위해 애썼다.

키이스트를 떠나 새 소속사를 찾은 김현중의 행보는 줄곧 음악이다. 올해 초 100만명 구독자를 돌파한 유튜브 채널을 통해 이 같은 생각을 밝히기도 했다.

김현중은 해당 채널에서 "좋은 음악과 좋은 사람을 소개해 드리는 사람이 되고 싶다"라며 "유튜브로 돈 안 벌어도 된다. 그냥 재미있는 음악 그리고 사람들 많이 소개하겠다"라며 소탈하게 변모한 자신의 모습을 드러내기도 했다.

김현중은 2005년 그룹 SS501 리더로 데뷔했다. 2009년 드라마 '꽃보다 남자' 성공 후 연기자로 활동 보폭을 넓혔고 '장난스런 키스', '감격시대' 등에 출연하며 한류스타로 떠올랐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현 기자 news@tvdaily.co.kr /사진=DB]



copyright(c) TV Daily. All rights reserved.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