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스타뉴스

'사내맞선' 안효섭 "로맨틱 코미디 도전해보고 싶었다"

안윤지 기자 입력 2022. 02. 23. 12:01

기사 도구 모음

'사내맞선' 배우 안효섭이 로맨틱 코미디 옷을 입고 새롭게 변신한다.

23일 SBS 새 월화드라마 '사내맞선'(극본 한설희·홍보희, 연출 박선호, 기획 카카오엔터테인먼트, 제작 크로스픽쳐스) 측이 첫 방송을 앞두고, 제작진을 통해 얼굴 천재 CEO 강태무로 변신할 안효섭의 이야기를 들어봤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타뉴스 안윤지 기자]
/사진제공=SBS '사내맞선'
'사내맞선' 배우 안효섭이 로맨틱 코미디 옷을 입고 새롭게 변신한다.

23일 SBS 새 월화드라마 '사내맞선'(극본 한설희·홍보희, 연출 박선호, 기획 카카오엔터테인먼트, 제작 크로스픽쳐스) 측이 첫 방송을 앞두고, 제작진을 통해 얼굴 천재 CEO 강태무로 변신할 안효섭의 이야기를 들어봤다.

안효섭은 '사내맞선'을 선택한 이유에 대해 "로맨틱 코미디 장르에 도전하고 싶은 마음이 있었다"라며, "지금껏 보셨던 드라마 속 제 모습 보다 유쾌한 모습으로 시청자분들에게 다가갈 수 있을 것 같았다"라고 설명했다. 앞서 연기한 의학 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2', 판타지 사극 '홍천기'에서 변신을 이어온 안효섭은 이전 작품 보다 밝고 통통 튀는 로맨틱 코미디의 매력에 끌렸다고 이야기했다.

극중 잘생겼는데 재벌 3세이기까지 한 강태무는 말 그대로 웹툰 속에서 툭 튀어나온 캐릭터다. 안효섭은 "2D로 표현된 강태무의 캐릭터를 지키면서, 어떻게 세상에 꺼내고 현실에 녹여낼지 가장 많이 고민했다"라면서, 강태무가 되기 위한 외적인, 내적인 노력을 말했다.

안효섭은 "강태무는 극 안에서 누구나 선망하는 인물로 그려진다. 겉보기에 완벽하고 핸섬하다. 다방면으로 잘하는 태무의 겉모습, 특히 일을 할 때는 완벽하게 슈트를 갖춰 입어야 해서 실제로 슈트를 맞춤 제작했다. 또 정돈이 된 헤어스타일, 움직임, 말투 등 '강태무스러운' 모습들을 생각했다. 안효섭이기 보다 강태무로 보이는 것이 첫 번째였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캐릭터 내면적인 부분에 대해서는 "사실상 태무 자신이 너무 완벽하다 보니 보통 사람들의 자잘한 실수들이나 허점들을 이해하지 못하고 차갑고 각지고 예민하게 받아들이기도 한다. 강태무가 그런 성격과 태도를 갖게 된 이유는 드라마를 보시면서 알게 되실 텐데. 하리(김세정 분)를 만나면서 점점 변화하는 강태무의 모습과 서서히 변해가는 태무의 감정이 또 다른 관전포인트가 될 것 같다"라고 전했다.

강태무의 의외 매력에 대해서도 말했다. 안효섭은 "일에 있어서는 완벽하고, 빈틈이 없는 사람이지만, 사소한 것에 화를 내며 트집 잡고 기뻐하는 아이 같은 모습들도 있다. 멋지면서도 귀여운 면이 있다"라고 캐릭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마지막으로 안효섭은 '사내맞선'에서 보여줄 새로운 변신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앞서 공개된 티저 영상에서 안효섭은 설레면서도 코믹한 변신을 예고한 바. 안효섭은 "로맨틱 코미디만의 유머스럽고 풋풋한 장면들이 많이 나온다"라며, "'사내맞선'과 강태무라는 캐릭터가 저에게 있어서 새로운 도전인 만큼, 제 안에서 꺼내질 저의 또 다른 모습이 저도 궁금하고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한편, '사내맞선'은 오는 28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