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엑스포츠뉴스

"서로 스며들어"..손예진·전미도·김지현, '서른, 아홉'으로 그릴 워맨스 [종합]

김예은 기자 입력 2022. 02. 16. 15:04

기사 도구 모음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손예진, 전미도, 김지현이 '서른, 아홉'을 통해 워맨스를 그린다. 

16일 오후 온라인을 통해 JTBC 새 수목드라마 '서른, 아홉'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배우 손예진, 전미도, 김지현, 연우진, 이무생, 이태환과 김상호 PD가 참석했다. 

'서른, 아홉'은 마흔을 코앞에 둔 세 친구의 우정과 사랑, 삶에 대한 깊이 있는 이야기를 다루는 현실 휴먼 로맨스 드라마다. 

손예진은 피부과 원장인 주인공 차미조 역을 맡았다. tvN '사랑의 불시착'으로 큰 사랑을 받은 후 2년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하게 된 그는 "지금 나이가 아니면 이제는 배우로서 이런 '서른, 아홉'이라는 작품을 양심상 할 수 없지 않나. 가장 적절한 저의 나이, 지금 제가 딱 공감할 수 있는 여자들의 이야기와 사랑 이야기였다"며 "여러 가지로 많은 공감을 해서 쉽게 결정했다"고 밝혔다. 

연우진은 손예진과 로맨스를 그리는 피부과 의사 김선우를 연기한다. '로맨티시스트'라고 캐릭터에 대해 짚어준 그는 "표현 방법은 투박하긴 하다. 차미조의 마음을 달래주고자 각종 이벤트를 하는데 그 마음이 순수하고 예뻤다"고 설명했다. 

이 로맨스에 대해 손예진은 "진짜 이런 남자 없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 정도로 대리만족을 했다. 너무 말이 안 되는 판타지적인 로맨티시스트다. 찍는 내내 너무 행복했다"고 전하기도 했다. 

전미도는 연기 선생님으로 살다 시한부 판정을 받게 된 정찬영으로 분한다.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이후 또 한번 드라마 주연을 맡은 그는 "인물 자체가 전작의 캐릭터와 정반대로 쓰여져 있다"며 "굳이 다르게 연기를 해야지라고 생각했다기보단 그냥 쓰여져 있는 찬영이를 열심히 표현하다보면 보는 분들도 다르게 받아들여주지 않을까 싶었다"고 차별점을 짚었다. 

전미도의 상대역은 김진석 역을 맡은 이무생이다. 과거 '부부의 세계'에서 '이무생로랑'이라는 별명을 얻으며 많은 사랑을 받았던 그는 "새로운 작품인 만큼 어떻게 진실되게 다가갈 수 있을까에 대해 최선을 다했다"고 예고해 로맨스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김지현은 모태솔로인 장주희를 연기해 이태환과 러브라인을 그린다. "될랑말랑하는 러브라인"이라고 밝힌 그는 "서로 스며드는 느낌이다. 장주희가 모태솔로고, 상대역이 연하라 조미료를 치지 않은 순한 맛"이라고 설명했다. 

이태환은 셰프 박현준으로 분해 김지현과 호흡했다. 그는 "그전 작품을 할 때마다 칼을 잡은 적이 있었는데 나쁜 쪽으로 많이 잡았다. 처음으로 좋은 쪽으로, 남들을 위해 칼을 잡았다"며 "최대한 중국음식 전문점으로 보일 수 있게, 칼을 써도 착해 보이게 노력을 했다"고 짚어 웃음을 줬다. 

손예진, 전미도, 김지현은 워맨스로 안방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특히 세 배우는 1982년생 동갑내기. 손예진은 "뭔가를 굳이 맞추지 않아도 호흡이 너무 자연스럽게 맞았다. '이럴수도 있구나'라는 경험을 처음 해봤다"며 "억지로 친해지거나 뭔가 노력하기보단 자연스럽게 촬영이 진행되면서 서로에게 스며들었다. 나중에는 수다 떨고 싶어서 진지한 장면인데도 만나자마자 수다를 떨 정도였다"고 우정을 자랑했다. 

더불어 전미도는 "아무래도 경험이 많이 없다보니까 부족한 면이 많았는데 그럴 때마다 '손프로', '손선배' 이러면서 많이 가르쳐달라고 했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고, 김지현은 " '스무살 때부터 마음속 아름다운 배우였던 손예진과 연기를?'이라는 생각에 비현실적으로 느껴졌는데 만났더니 말할 필요도 없더라"며 "저렇게 재밌는 사람인줄 몰랐다"고 말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더불어 김상호 PD는 "연출적으로는 '서른, 아홉'이 세 여성분의 이야기라기보단 세 인간, 세 친구의 이야기라고 생각을 하고 연출에 집중을 했다. 인간이라면 느낄 수 있는 감정을 최대한 집중해서 보여드리려고 했다"고 워맨스에 대한 생각을 밝혀 작품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한편 '서른, 아홉'은 16일 오후 10시 30분 첫 방송된다. 

사진 = JTBC

김예은 기자 dpdms1291@xportsnews.com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