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티브이데일리

임영웅 측 "교통사고 현장 최초 신고, 환자 심폐소생 응급조치" [공식입장]

박상후 기자 입력 2022. 01. 23. 17:58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임영웅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가수 임영웅이 위급한 환자의 목숨을 살렸다.

소속사 물고기뮤직 측은 23일 티브이데일리에 "임영웅이 교통사고 현장에서 의식을 잃고 쓰러진 운전자에게 응급조치를 한 사실이 맞다"라고 밝혔다.

앞서 스타뉴스는 임영웅이 지난 21일 스케줄을 마치고 가던 도중 서울 올림픽대로 여의도 방향 반포대교 인근에서 일어난 교통사고 현장을 목격, 의식을 잃고 쓰러진 운전자에게 심폐소생술 등 응급대처를 했다고 보도했다.

임영웅은 운전자에 대한 응급조치 이후 운전자를 차량 밖으로 꺼내 눕힌 것으로 알려졌다.

현장에 도착한 119 구조대는 최초 신고자인 임영웅 덕분에 의식을 차린 운전자를 안전하게 이송할 수 있었다는 후문이다.

[티브이데일리 박상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DB]



copyright(c) TV Daily. All rights reserved.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