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조선

"자연인 된 동생, 이렇게라도 보니 좋아"..이시영, 가족사 공개(ft.이승윤)

백지은 입력 2022. 01. 23. 13:03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 백지은 기자] 배우 이시영이 또 하나의 부캐를 공개했다.

이시영은 23일 자신의 SNS에 "내 동생 시삼이. 자연인이 된지 무척 오래 되었는데 이렇게라도 얼굴보니 좋네요"라며 사진을 여러 장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시삼이로 변신한 이시영이 '원조 자연인' 이승윤과 만난 모습이 담겼다.

앞서 이시영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가정사로 인해 여러분께 부담 드리고 싶지 않았는데 데뷔하고 처음으로 이렇게 글을 올려본다. 9남매 중 첫째로 지금까지 동생들과 치열하게 지내왔다. 모든 형제들이 그러하듯 그중에서 말 잘듣는 동생, 해외에 나가있는 동생, 제멋대로 사는 동생, 인생 막사는 동생, 연락도 안되는 동생들도 있다"며 9남매 K장녀 세계관의 시작을 알린 바 있다.

첫 번째로는 산악인 이시일을 공개했고, 이번에 자연인 시삼이를 공개하며 이목을 집중시킨 것.

이시영은 외식사업가 조승현과 결혼, 슬하에 1남을 두고 있다.

백지은 기자 silk781220@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