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조선

박신혜♥최태준, 아름다운 결혼식에 ★ 하객들 '눈물'..이민호 "나 너 축하하냐" [종합]

조윤선 입력 2022. 01. 22. 17:20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배우 박신혜, 최태준의 결혼식에 참석한 동료 연예인들이 두 사람의 앞날을 축복하며 결혼식 사진을 공개했다.

스타일리스트 김우리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금세기 최고의 커플 한 쌍이 탄생했네요~ 우리 태준이 신혜 양 행복하게 잘 살아요~ 아놔~ 근데 난 주책맞게 부부 서약에 왜 같이 울어?ㅠㅠ 미쳐"라며 "금세기 최고의 결혼식. 그 어떤 할리우드 배우 커플보다 멋진 배우 최태준, 배우 박신혜. 행복하게 잘 살아라"라는 글과 함께 사진과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는 서로 마주 보고 성혼서약서를 번갈아 읽는 박신혜, 최태준의 모습이 담겼다. 최태준에 이어 성혼서약서를 읽은 박신혜는 눈물을 글썽였고, 이에 최태준은 박신혜를 사랑스럽게 바라보며 눈물을 닦아줬다. 또한 하객들 앞에서 로맨틱한 입맞춤을 나눈 뒤 서로를 꼭 끌어안으며 행복해하는 두 사람의 모습도 공개돼 부러움을 자아낸다.

배우 이선빈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 태준이. 신혜 언니 잘 모셔라? 언니 오빠 둘이 행복만으로 가독하길 기도할게!!♥ 난 오늘도 눈물을... 왜 이렇게 항상 감동적이고 뭉클할까"라며 결혼식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박신혜와 최태준은 하객들을 향해 밝은 미소를 지으며 손을 흔들고 있는 모습. 최태준은 환하게 웃고 있는 박신혜를 꿀 떨어지는 눈빛으로 바라보며 애정을 드러냈다.

배정남은 "신혜야 너무너무 축하한데이. 세상 끝까지 행복하이소잉~"이라는 글과 함께 신부대기실에서 찍은 사진을 올렸다. 박신혜는 색색깔의 예쁜 꽃으로 꾸며진 아름다운 꽃밭 같은 대기실에서 눈부신 미모를 뽐냈고, 배정남은 올블랙 하객룩으로 깔끔한 스타일을 자랑했다.

박신혜와 드라마 '상속자들'에서 호흡을 맞췄던 이민호도 하객으로 참석했다. 이민호는 그레이 컬러의 슈트를 입고 조각 같은 비주얼을 뽐냈다. 이민호는 결혼식 현장 사진이 아닌 '상속자들' 속 배역 이름인 '김탄'으로 되어있는 청첩장을 찍어 올렸다. 이와 함께 "나 너 축하하냐"라는 '상속자들' 속 명대사를 덧붙이는 센스를 뽐냈다.

이 밖에도 손연재, 이동휘, 오상진, 야구선수 황재균, 이특 등도 결혼식 현장 사진을 올리며 두 사람의 앞날을 축복했다.

한편 박신혜와 최태준은 5년 열애 끝에 이날 서울 강동구의 한 교회에서 양가 가족과 지인들의 축복 속에 결혼식을 올렸다. 결혼식 축가는 두 사람의 절친들이 나섰다. FT아일랜드 이홍기는 드라마 '상속자들'의 OST '말이야'를 열창했다. 크러쉬와 엑소 디오는 드라마 '도깨비' OST 'Beautiful'을, 이적은 직접 피아노 연주를 하며 '다행이다'를 불렀다. 또 최태준의 절친 지코는 두 사람을 위한 편지를 낭독한 것으로 전해졌다.

supremez@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