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포츠동아

'백신 미접종' 송지효 자가격리→'런닝맨' 녹화 불참 (전문)[공식]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입력 2022. 01. 21. 10:39

기사 도구 모음

배우 송지효가 자가격리에 나선다.

이에 따라 출연 중인 SBS '런닝맨' 녹화에 불참을 결정했다.

소속사는 "송지효는 10일간 자가 격리에 들어갔다. 이에 24일과 25일 예정된 '런닝맨' 녹화에도 불참을 결정했다"고 알렸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동아닷컴]
‘백신 미접종’ 송지효 자가격리→‘런닝맨’ 녹화 불참 (전문)[공식]

배우 송지효가 자가격리에 나선다. 이에 따라 출연 중인 SBS ‘런닝맨’ 녹화에 불참을 결정했다.

21일 소속사 크리에이티브그룹 아이엔지는 “지난 17일 프로그램 녹화 중 확진자와 동선이 겹친 사실을 20일에 확인했다. 이후 즉각적으로 관련 내용을 관계자들에게 신속히 전달한 후 코로나 19 유전자 증폭 검사(PCR)를 진행했다”고 설명했다.

송지효는 음성 판정을 받았지만 선제적 조치 차원에서 예정된 스케줄을 취소했다. 소속사는 “송지효는 10일간 자가 격리에 들어갔다. 이에 24일과 25일 예정된 ‘런닝맨’ 녹화에도 불참을 결정했다”고 알렸다.

소속사는 송지효가 자가격리를 하기로 한 이유도 밝혔다. 이들은 송지효가 어린시절 ‘양약 알러지’ 병력을 진단 받았으며 2011년 체력 회복을 위해 링거를 맞았다가 몸에 반점이 올라오고 호흡이 가빠지는 등 위급 상황이 발생하기도 했다고 말했다.

소속사는 “송지효는 당시 긴박했던 상황으로 응급실을 내원해 치료받은 기록이 있다. 이후에도 항생제 관련 치료 이상반응이 반복되어 왔다”면서 “담당 주치의의 장시간 숙고 및 소견에 따라 코로나 백신 접종에 대해 신중하면서도 심사숙고할 수밖에 없었다. 이유와 더불어 현재 백신 미접종자인점도 함께 밝힌다”고 백신 미접종 상태임을 고백했다.

소속사는 “당사는 앞으로도 보건 당국의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며 소속 배우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방역 당국의 협조요청에도 성실히 임하겠다”고 전했다.

송지효 자가격리 관련 공식입장 전문

당사 소속배우 송지효 SBS <런닝맨> 녹화 불참 관련 말씀드립니다.

지난 17일 프로그램 녹화 중 확진자와 동선이 겹친 사실을 20일에 확인하였고, 이후 즉각적으로 관련 내용을 관계자들에게 신속히 전달한 후 코로나 19 유전자 증폭 검사(PCR)를 진행했습니다.

즉각적인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으나, 이후 선제적 조치를 취하고자 예정된 스케줄을 취소하고, 10일 간 자가격리에 들어갔습니다. 이에 24, 25일 예정된 <런닝맨> 녹화에도 불참을 결정했습니다.

더불어 10일간 자가격리 이유에 대해 말씀드리겠습니다. 송지효 배우는 과거 어린시절 ‘양약 알러지’ 병력을 진단받은 바 있습니다. 특히 지난 2011년에는 바쁜 촬영 일정 중, 체력회복이 절실했던 상황 속 링거를 맞은 후 몸에 반점이 올라오고, 호흡이 가빠지는 등 위급했던 상황이 발생했었습니다. 당시 긴박했던 상황으로 응급실을 내원해 치료받은 기록이 있습니다. 이후에도 항생제 관련 치료 이상반응이 반복되어 왔습니다.

따라서 담당 주치의의 장시간 숙고 및 소견에 따라 코로나 백신 접종에 대해 신중하면서도 심사숙고할 수밖에 없었기에, 이유와 더불어 현재 백신 미접종자인점도 함께 밝힙니다.

당사는 앞으로도 보건 당국의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며 소속 배우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방역 당국의 협조요청에도 성실히 임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저작권자(c)스포츠동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