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포츠투데이

'엄마는 아이돌' 박진영 "선예 어린 나이에 결혼한다 했을 때 걱정 됐다" [TV캡처]

이소연 기자 입력 2022. 01. 21. 00:17

기사 도구 모음

가수 겸 프로듀서 박진영이 걸그룹 원더걸스 출신 선예에 애틋함을 표했다.

이날 박진영은 선예가 '대낮에 한 이별'을 듣고 울컥했다고 털어놨다.

박진영은 "선예가 어린 나이에 결혼한다고 했을 때 걱정 많이 됐다. 국민 그룹의 리더를 하다가 갑자기 타지에 가서 결혼 생활을 한다니까 응원해주면서도 걱정을 많이 했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박진영, 선예 / 사진=tvN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가수 겸 프로듀서 박진영이 걸그룹 원더걸스 출신 선예에 애틋함을 표했다.

20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엄마는 아이돌'은 절친 소환 무대를 공개했다.

이날 박진영은 선예가 '대낮에 한 이별'을 듣고 울컥했다고 털어놨다. 그는 "고3 때 노래할 때랑 감정이 너무 다르더라. 그러니까 자꾸 울컥해서 그때 선예가 노래하던 그 감정과 오늘 감정이 그 사이에 있었던 선예의 삶을 다 말해주는 것 같았다"고 말했다.

박진영은 "선예가 어린 나이에 결혼한다고 했을 때 걱정 많이 됐다. 국민 그룹의 리더를 하다가 갑자기 타지에 가서 결혼 생활을 한다니까 응원해주면서도 걱정을 많이 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선예는 책임감이 강하다. 자기가 한 선택을 옳은 걸로 만드려고 노력하는 성격이다. 얘 성격에 얼마나 악착같이 그걸 잘 살아냈을까 그런 게 다 합쳐지니까"라며 말을 잇지 못 햇다.

박진영은 "얘네들과 미국 50개 도시를 돌아다닌 사이라서 다른 가수들과 다르다
고 털어놨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Copyright ⓒ stoo.com All Rights Reserved.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