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뉴스1

'내과 박원장' 이서진 "라미란 내 원픽..꼭 연기해보고 싶었다"

윤효정 기자 입력 2022. 01. 18. 14:54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티빙 내과 박원장© 뉴스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내과 박원장' 이서진이 라미란과 연기를 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OTT플랫폼 티빙 오리지널 드라마 '내과 박원장'(극본 연출 서준범)이 제작발표회가 18일 오후2시 온라인 중계로 진행됐다.

이서진은 의술과 상술 사이에서 고민하는 짠내 나는 초짜 개원의 '박원장'으로 파격 변신한다. 박원장의 아내 사모림 역할은 라미란이 맡아 허술함이 매력적인 내조의 여왕을 연기한다.

라미란은 이서진이 원한 '원픽' 캐스팅이었다고. 이서진은 "라미란씨와 한번 연기를 해보고 싶었다"라며 "기회가 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는데 감독과 만나서 상의를 할 때 (라미란) 이야기를 했다. 어떤 역할이든 라미란씨가 나와주시길 바랐다"라고 말했다.

'연기 호흡은 잘 맞냐'는 물음에 "연기적인 호흡은 잘 모르겠는데 평소 호흡은 잘 맞았다"라고 말해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동명의 웹툰을 드라마로 리메이크한 '내과 박원장'은 1도 슬기롭지 못한 초짜 개원의의 '웃픈' 현실을 그려낸 메디컬 코미디다. 진정한 의사를 꿈꿨으나 오늘도 파리 날리는 진료실에서 의술과 상술 사이를 고민하는 박원장의 적자탈출 생존기가 유쾌한 웃음과 공감을 선사한다.

지난 14일 티빙에서 공개돼 방영 중이다.

ichi@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