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조선

이시언 "♥서지승과 신혼? 다를 거 없어"→이희준 "여친이 집에 안 간다더라" ('컬투쇼')[종합]

이우주 입력 2022. 01. 17. 15:48 수정 2022. 01. 20. 17:28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닷컴 이우주 기자] '컬투쇼' 이시언이 서지승과의 신혼 생활을 언급했다.

17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서는 연극 '그때도 오늘'의 배우 이시언, 이희준, 김설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세 배우들의 '컬투쇼' 출연은 이시언의 열정 덕이었다. 이시언이 직접 송진우를 통해 '컬투쇼' 측에 연락을 했다고. 이에 문세윤은 "역시 열심히 사는 친구"라며 감탄했다.

세 배우들은 연극 '그때도 오늘'을 통해 뭉쳤다. 이희준은 연극에 대해 "제가 연출하는 형한테 연극을 하고 싶다고 했다. 돈 많이 안 들고 두 명 정도만 나와도 연기 실컷 할 수 있는 거 하자고 했다"며 나눈 대화가 창작극이 됐다고 밝혔다. 이희준은 배우들이 여러 시대를 거치며 1인 다역으로 출연한다며 기대를 높였다. 김설진 역시 "재밌고 유쾌한 면이 많다. 웃고 즐기다 보면 어느새 울고 있게 된다"고 귀띔했다. 이시언도 "두 사람이 극을 이끌어 가서 너무 떨렸다"고 밝혔다.

이시언은 지난해 크리스마스에 서지승과 결혼식을 올렸다. 새신랑이 된 이시언은 근황에 대해 "사실 얼마 안 돼서 아직 별반 다른 건 없다"고 밝혔다. 이에 이희준은 "여자친구가 집에 안 간다고 하더라"라고, 김설진은 "전 여친이랑 집에 같이 있다고 하더라"라고 폭로해 웃음을 안겼다.

이시언의 목격담도 대부분 서지승과 함께였다. 이시언과 서지승은 주변 시선을 신경 안 쓴 채 자유롭게 다녔다고. 한 청취자는 이시언이 카페를 운영할 당시 만난 적이 있다며 "배우님한테 주문 안 받냐고 했더니 설거지만 할 줄 안다고 하더라"라고 밝혔고 이시언은 "제 카페였는데 커피를 만들 줄 몰랐다. 설거지랑 청소만 했다"며 자연스럽게 '지저분하다'는 오해도 해명했다.

'나 혼자 산다' 첫 출연 당시 청약 당첨 소식을 알려 화제가 됐던 이시언. 이후 이시언에게 비법을 묻는 질문이 쏟아졌다. 이번에도 당첨 비결을 묻는 청취자에 이시언은 "장기간 넣었고 그 동네에 오래 살았다. 점수가 낮았는데 그때는 나 같은 사람 두세 명 정도 당첨될 확률이 있었다"고 밝혔다.

wjlee@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