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OSEN

'해방타운' 이종혁, '子이탁수' 연극영화과 합격했는데.. 바이크 면허 2연속 탈락! [종합]

김예솔 입력 2022. 01. 15. 07:54 수정 2022. 01. 15. 07:58

기사 도구 모음

이종혁이 바이크 면허 2연속 탈락했다.

14일에 방송된 JTBC '내가 나로 돌아가는 곳-해방타운'에서는이종혁이 바이크 면허증 시험에 응시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종혁은 바이크 면허 시험 대기실에서 다른 응시자들과 이야기를 나누다가 실격하는 응시생들을 보며 "저게 왜 안되냐"라고 웃음을 터트리며 허세를 부리며 조언했다.

이종혁은 드디어 바이크 면허 시험에 도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김예솔 기자] 이종혁이 바이크 면허 2연속 탈락했다. 

14일에 방송된 JTBC ‘내가 나로 돌아가는 곳-해방타운’에서는이종혁이 바이크 면허증 시험에 응시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이종혁은 아들 이탁수의 연극영화과 합격 소식을 전했다. 이종혁은 "아들이 이제 배우가 될 거니까 기사 나지 않게 서로 조심하자고 하더라"라고 말해 웃음으 자아냈다. 

이날 이종혁은 바이크 면허 시험 대기실에서 다른 응시자들과 이야기를 나누다가 실격하는 응시생들을 보며 "저게 왜 안되냐"라고 웃음을 터트리며 허세를 부리며 조언했다. 

이종혁은 드디어 바이크 면허 시험에 도전했다. 이종혁은 대기를 하며 7수생을 만나 이야기를 나눴다. 7수생은 "한 번 떨어지면 자괴감이 든다. 내가 왜 이걸 떨어지나 싶다"라고 말했다. 이종혁은 "한 번 떨어지면 3일 후에 재응시를 할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종혁은 7수생이 또 다시 탈락하자 긴장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서 대기실에서 이종혁과 이야기를 나눴던 응시자도 시험에 임했지만 탈락했다. 이종혁은 "사람들이 떨어지는 걸 보면 '추노'할 때 칼을 휘두르면 사람들이 푹푹 쓰러졌다. 그런 느낌이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종혁은 자신의 앞에 선 응시생이 합격하자 그에게 꿀팁을 듣고 시험에 도전했다. 막상 핸들을 잡자 이종혁은 긴장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종혁은 마의 구간을 넘기지 못하고 탈선과 발터치로 최종 불합격했다. 이종혁은 "절벽에서 떨어지는 것 같은 느낌이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장윤정은 "우리 입장에선 다행히다. 한 번에 붙었으면 엄청 거들먹거렸을 것"이라고 말해 폭소케 했다. 
 
3일 후 이종혁은 바이크 면허에 재도전했다. 이종혁은 똑같이 형광색 복장에 수염도 깎고 손톱, 발톱도 깎고 준비했다. 하지만 연이은 불합격 행렬에 긴장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종혁은 첫 시험보다 더 긴장하는 모습을 보였고 90점을 목표로 도전했지만 또 떨어지고 말았다. 

시험을 두 번 연속 떨어진 후 이종혁은 바이크숍으로 향했다. 이종혁은 "떨어지고 나서 기분도 헛헛하고 그래서 바이크숍 사장님께 위로도 받고 자문도 받을 겸 갔다"라고 말했다. 이종혁은 사장에게 두 번 떨어졌다고 말했다. 

이종혁은 바이크를 구경하고 영화 '비트'를 상상하며 꿈에 부풀었다. 이를 본 장윤정은 "비트는 무슨 비틀거리며 떨어져 놓고"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종혁은 사장의 바이크 뒷자리에 앉아 스피드를 즐겨 폭소케 했다. 

이종혁은 "사장님 제가 면허 타면 뒷자리에 태워드리겠다"라고 외쳐 웃음을 자아냈다. 이종혁은 "또 한 번 하게 될 거다. 날 좀 좋아지면 또 생각이 날 것 같다. 지나간 옛사랑처럼 생각이 나면 또 면허시험장에 갈 것 같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hoisoly@osen.co.kr
[사진 : JTBC ‘내가 나로 돌아가는 곳-해방타운’ 방송캡쳐]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