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마이데일리

코드 쿤스트 "캣타워 같이 생긴 집에 산다" ('나혼자산다')

입력 2022. 01. 14. 23:35

기사 도구 모음

가수 겸 작곡가 코드 쿤스트가 집을 공개했다.

14일 밤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코드 쿤스트의 캣타워 하우스가 베일을 벗었다.

이날 코드 쿤스트는 "혼자 산지 9~10년차"라고 소개한 뒤 "반려묘 시루, 판다와 함께 살고 있다"고 말했다.

코드 쿤스트의 집은 총 4층으로 그는 "지하실과 주방, 거실, 침실이 층층이 자리 잡은 캣타워 같이 생긴 집"이라고 설명해 눈길을 끌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가수 겸 작곡가 코드 쿤스트가 집을 공개했다.

14일 밤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코드 쿤스트의 캣타워 하우스가 베일을 벗었다.

이날 코드 쿤스트는 "혼자 산지 9~10년차"라고 소개한 뒤 "반려묘 시루, 판다와 함께 살고 있다"고 말했다.

코드 쿤스트의 집은 총 4층으로 그는 "지하실과 주방, 거실, 침실이 층층이 자리 잡은 캣타워 같이 생긴 집"이라고 설명해 눈길을 끌었다.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