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엑스포츠뉴스

"지하→3층 다 나눠져"..코드쿤스트, 캣타워 같은 '집 공개' (나 혼자 산다)

원민순 입력 2022. 01. 14. 23:32

기사 도구 모음

프로듀서 코드쿤스트가 집을 공개했다.

14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코드쿤스트가 집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코드쿤스트는 인터뷰 자리를 통해 자신의 집을 두고 캣타워 같은 집이라고 설명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코드쿤스트 집의 3층은 화이트, 우드 톤으로 따뜻한 분위기를 자랑하는 침실이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프로듀서 코드쿤스트가 집을 공개했다.

14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코드쿤스트가 집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코드쿤스트는 인터뷰 자리를 통해 자신의 집을 두고 캣타워 같은 집이라고 설명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지하실, 주방, 거실 등이 층마다 하나씩 나눠져 있다고.

코드쿤스트 집의 3층은 화이트, 우드 톤으로 따뜻한 분위기를 자랑하는 침실이었다. LP가 바로 옆에 진열되어 있기도 했다. 3층에서 계단을 타고 내려오면 2층에는 아기자기한 소품들로 꾸며진 안락한 거실이 있었다. 거실 반대편에는 매장처럼 정리정돈된 옷방이 있었다.

다시 계단을 타고 1층으로 내려오면 모던한 느낌의 주방이 나왔다. 지하 1층은 곡 작업을 위한 작업실로 마련되어 있었다.

사진=MBC 방송화면

원민순 기자 wonder@xportsnews.com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