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엑스포츠뉴스

소야 "삼촌 김종국 때문에 남자 못 만나" (GYM종국)

김예은 입력 2022. 01. 13. 23:47

기사 도구 모음

소야가 김종국 때문에 남자를 만나지 못한다고 밝혔다.

영상 속 김종국은 5촌 조카인 가수 소야를 만났다.

이날 김종국은 소야에게 근황을 물었다.

이에 소야는 "회사 나온 지 얼마 안 됐다. 김도비다. 도비 이즈 프리"라고 알렸고, 김종국은 "터보 데뷔할 때 의상을 소야 어머니가 직접 만들어줬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소야가 김종국 때문에 남자를 만나지 못한다고 밝혔다.

13일 김종국 유튜브 채널 'GYM종국'에는 'MZ세대를 만난 X세대'라는 제목의 영상이 업로드됐다. 

영상 속 김종국은 5촌 조카인 가수 소야를 만났다. 소야의 동생 소미도 함께였다. 

이날 김종국은 소야에게 근황을 물었다. 이에 소야는 "회사 나온 지 얼마 안 됐다. 김도비다. 도비 이즈 프리"라고 알렸고, 김종국은 "터보 데뷔할 때 의상을 소야 어머니가 직접 만들어줬다"고 말했다. 

소야는 "올해 목표가 남자친구 사귀는 것"이라는 말을 하기도 했다. 이를 들은 소미는 "언니는 좀 적극적이지 못한 느낌"이라고 지적했다. 

그러자 소야는 "그거 알죠. 삼촌 때문에 못 만나는 게 있다. 어느 정도는 영향이 있다"며 "콘서트 뒤풀이 떄 놀러갔지 않나. 삼촌이 거기 있는 분들한테 '소야에게 가까이 가지 말아 달라'고 하더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사진 = 김종국 유튜브

김예은 기자 dpdms1291@xportsnews.com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