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MK스포츠

"아내 배란일이 무섭다" 남편의 속사정은?(애로부부)

진주희 입력 2022. 01. 13. 23:42

기사 도구 모음

채널A와 SKY채널이 공동 제작하는 본격 19금 부부 토크쇼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이하 애로부부)'가 든든한 남편의 수상한 행적에 억장이 무너지는 아내의 사연, 그리고 산부인과 전문의까지 방문하게 만든 한 부부의 화끈한 토크배틀을 선보인다.

유방암 진단에 이어 또 다른 비극에 절망한 아내의 사연을 다룬 '애로드라마', 무서운 아내 앞에 겁먹은 남편의 화끈한 속사정을 담은 '속터뷰'는 15일 토요일 오후 11시 채널A와 SKY채널에서 방송될 본격 19금 부부 토크쇼 '애로부부'에서 공개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채널A와 SKY채널이 공동 제작하는 본격 19금 부부 토크쇼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이하 애로부부)’가 든든한 남편의 수상한 행적에 억장이 무너지는 아내의 사연, 그리고 산부인과 전문의까지 방문하게 만든 한 부부의 화끈한 토크배틀을 선보인다.

15일 방송될 ‘애로부부’ 예고편에는 갑작스럽게 유방암 진단을 받은 아내가 등장한다. 남편은 “당신이 더 건강해질 수 있으면 뭐든 다 해봐야지”라며 아내를 살뜰히 챙기며 든든한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아내는 남편의 수상한 행적을 발견했고, 이에 “한 쪽 가슴이 없는 제 탓인 것만 같아 괴롭다”라며 눈물을 흘렸다. 이어 MC 안선영이 흐르는 눈물을 주체하지 못하는 모습이 담겼다.

든든한 남편의 수상한 행적에 억장이 무너지는 아내의 사연이 공개된다.사진=채널A 제공
녹화장을 눈물바다로 만든 ‘애로드라마’는 본 방송에서 공개된다.

한편, ‘속터뷰’에서는 “아내의 배란일이 무섭다”라는 남편이 등장한다. 겁을 먹은 남편을 위해 산부인과 전문의 김정연까지 등장해 전문적인 조언을 덧붙일 것을 예고했다. 무서운(?) 아내는 “누나만 믿어! 가만히 있어!”라며 강하게 남편을 몰아붙이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남편은 “아기를 낳는 기계가 아닌데…”라며 애써 웃음을 지었다. 부부의 화끈한 고민에 MC들의 웃음이 터졌고 과연 이 부부의 속사정은 어떤 것일지 기대를 모은다.

유방암 진단에 이어 또 다른 비극에 절망한 아내의 사연을 다룬 ‘애로드라마’, 무서운 아내 앞에 겁먹은 남편의 화끈한 속사정을 담은 ‘속터뷰’는 15일 토요일 오후 11시 채널A와 SKY채널에서 방송될 본격 19금 부부 토크쇼 ‘애로부부’에서 공개된다.

[진주희 MK스포츠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