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OSEN

손예진, 연애하더니 진짜 예뻐져..40살 앞두고 이렇게 예뻐도 되나(서른, 아홉)

하수정 입력 2022. 01. 05. 09:46

기사 도구 모음

'서른, 아홉'의 찬란함이 그득 담긴 캐릭터 포스터가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JTBC 새 수목드라마 '서른, 아홉'(극본 유영아/ 연출 김상호/ 제작 JTBC스튜디오, 롯데컬처웍스)에서 손예진(차미조 역), 전미도(정찬영 역), 김지현(장주희 역)의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 보기만 해도 절로 기분 좋게 만드는 화사한 비주얼에 눈길이 쏠리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하수정 기자] ‘서른, 아홉’의 찬란함이 그득 담긴 캐릭터 포스터가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JTBC 새 수목드라마 ‘서른, 아홉’(극본 유영아/ 연출 김상호/ 제작 JTBC스튜디오, 롯데컬처웍스)에서 손예진(차미조 역), 전미도(정찬영 역), 김지현(장주희 역)의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 보기만 해도 절로 기분 좋게 만드는 화사한 비주얼에 눈길이 쏠리고 있다.

‘서른, 아홉’은 마흔을 코앞에 둔 세 친구의 우정과 사랑, 삶에 대한 깊이 있는 이야기를 다루는 현실 휴먼 로맨스 드라마. 손예진, 전미도, 김지현을 비롯해 연우진(김선우 역), 이무생(김진석 역), 이태환(박현준 역)까지 탄탄한 배우진으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앞서 1차 포스터로 극 중 서른아홉 동갑내기 절친 3인방 차미조(손예진 분), 전미도(정찬영 분), 장주희(김지현 분)의 친근감을 보여주었다면 이번에 공개된 캐릭터 포스터는 소녀 감성이 물씬 느껴지는 싱그러움을 뽐내며 각자의 매력을 한층 더 돋보이게 한다.

특히 가지런히 모아 펼친 손바닥 위로 흩날리는 꽃잎이 동화 같은 분위기를 형성, 여기에 꽃잎들 사이로 빛나는 손예진, 전미도, 김지현의 따스한 미소는 마치 보는 이들에게 축복을 빌어주는 듯한 느낌마저 안긴다.

이어 ‘사랑하는 너와 함께하는’, ‘새롭게 시작하는’, ‘찬란하게 빛나는 순간’ 등의 카피 문구는 특별함으로 가득 채워질 주인공들의 서른아홉 살을 예감케 하고 있다. 새로운 도전과 만남 등이 펼쳐질 그 해, 친애하는 이들과 세상 가장 아름다운 순간을 맞이할 이들의 찬란한 시절은 어떨지 궁금해지는 상황. 찐한 우정으로 똘똘 뭉친 세 친구와의 첫 만남이 손꼽아 기다려진다.

손예진, 전미도, 김지현이 수놓을 아름다운 서른아홉 살의 이야기 JTBC 새 수목드라마 ‘서른, 아홉’은 2022년 2월, ‘공작도시’ 후속으로 첫 방송된다.

/ hsjssu@osen.co.kr

[사진] JTBC스튜디오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