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뉴스1

'더블 트러블' 초아 "여러 무대 통해 나한테 맞는 옷 무엇인지 찾고 싶어"

안태현 기자 입력 2021. 12. 21. 14:45

기사 도구 모음

AOA 출신 초아가 '더블 트러블'을 통해 혼성 듀엣 무대를 꾸미는 이유에 대해 얘기했다.

초아는 21일 오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된 왓챠 오리지널 음악 예능 '더블 트러블'의 제작발표회에서 출연 이유에 대해 "저한테 맞는 옷이 무엇인지 모르는데 부족한 점이 있겠지만 배우고 싶은 마음이 크다"라고 얘기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21일 '더블 트러블' 온라인 제작발표회
초아 / 사진제공=왓챠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AOA 출신 초아가 '더블 트러블'을 통해 혼성 듀엣 무대를 꾸미는 이유에 대해 얘기했다.

초아는 21일 오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된 왓챠 오리지널 음악 예능 '더블 트러블'의 제작발표회에서 출연 이유에 대해 "저한테 맞는 옷이 무엇인지 모르는데 부족한 점이 있겠지만 배우고 싶은 마음이 크다"라고 얘기했다.

이어 초아는 "제가 그룹 활동을 하고 솔로 활동을 해본 적이 없다"라며 "여러 무대를 하면서 저한테 맞는 옷이 무엇인지 찾고 싶은 마음도 있다"라고 말했다.

SF9의 인성은 '더블 트러블'에 출연한 이유에 대해 "가장 매력적으로 다가온 점은 한계 없는 무대를 저 나름대로 꾸밀 수 있다는 것이었다"라며 "다양한 경험을 통해 제 스스로의 한계를 깰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했다"라고 얘기했다.

한편 '더블 트러블'은 가요계 대표 아이돌들이 사고 칠 수 있을 것 같은 파트너를 찾아 최고의 듀엣 뮤대를 만드는 음악쇼다. 공민지, 효린, 초아, 전지우, 먼데이, 임슬옹, 장현승, 태일, 인성, 김동한 등 남녀 아이돌 10인이 '더블 트러블' 자리를 놓고 음악 경연을 펼칠 예정이다. 오는 24일 오후 6시에 왓챠를 통해 처음 공개된다.

taehyun@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