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머니투데이

AOA 출신 유나 요가 강사 변신..선명한 복근 '눈길'

마아라 기자 입력 2021. 12. 17. 20:10

기사 도구 모음

그룹 AOA 출신 유나가 요가 강사로 변신한 근황을 전했다.

유나는 지난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매일 눈바디 체크. 유나쌤. 요가. 필라테스"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거울로 셀카를 찍고 있는 유나는 매끈한 팔 라인과 선명한 복근을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유나는 2012년 그룹 AOA 멤버로 데뷔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그룹 AOA 출신 유나 /사진=유나 인스타그램

그룹 AOA 출신 유나가 요가 강사로 변신한 근황을 전했다.

유나는 지난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매일 눈바디 체크. 유나쌤. 요가. 필라테스"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유나는 짙은 녹색 브라톱에 블랙 팬츠를 입은 모습이다. 거울로 셀카를 찍고 있는 유나는 매끈한 팔 라인과 선명한 복근을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유나는 2012년 그룹 AOA 멤버로 데뷔했다. 유나는 활동 당시 '심쿵해' '짧은 치마' 등의 히트곡으로 활동했다. 그는 올해 초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만료 후 소속사를 떠났다.

마아라 기자 aradazz@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