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엑스포츠뉴스

'송도댁' 현영, 못 말리는 아들바보.."여자친구 생기면 섭섭할 듯"

이슬 입력 2021. 12. 07. 07:39

기사 도구 모음

현영이 아들바보의 면모를 드러냈다.

지난 6일 현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귀욤이 많이 컸죠? 청바누 요즘 걱정은 우리 아들 나중에 여자친구 생겼다고 하면 섭섭할 것 같아서 걱정이에요. 모든 아들바보 엄마들의 공통 걱정"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생일 파티를 하는 현영의 아들 태혁이가 담겼다.

현영은 "울 아들 생일 축하하고 건강하고 씩씩하게 자라렴"라고 이야기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이슬 기자) 현영이 아들바보의 면모를 드러냈다.

지난 6일 현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귀욤이 많이 컸죠? 청바누 요즘 걱정은 우리 아들 나중에 여자친구 생겼다고 하면 섭섭할 것 같아서 걱정이에요. 모든 아들바보 엄마들의 공통 걱정"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생일 파티를 하는 현영의 아들 태혁이가 담겼다. 산타 복장을 한 태혁이는 케이크 앞에서 밝게 웃고 있는 모습이다. 럭셔리하게 꾸며진 파티룸이 눈길을 끈다. 현영은 "울 아들 생일 축하하고 건강하고 씩씩하게 자라렴"라고 이야기했다.

한편 현영은 방송인 겸 쇼핑몰 CEO로 많은 활약을 펼치고 있다. 연 매출 80억을 올렸다고 알려져 화제를 모았다.

사진=현영 인스타그램

이슬 기자 dew89428@xportsnews.com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